본문 바로가기
배너

[창원 KOFAS 2018] 정밀 공학·측정 선진기술 보급 ‘성우아이엠에스’

“정성으로 기업과 고객이 상생하기를”

[산업일보]


“최선을 다하는 정성으로 고객을 감동시키겠습니다”

40년간 정밀측정기 및 계측기 분야에 종사해오면서, 자기 자신과의 싸움이자 해야 할 도리라는 일념으로 기업을 경영하는 데 있어 ‘정성’을 최고 가치로 매기는 이가 있다.

[창원 KOFAS 2018] 정밀 공학·측정 선진기술 보급 ‘성우아이엠에스’


‘2018 창원 국제자동화정밀기기전(창원 KOFAS 2018)’에 참가한 성우아이엠에스(이하 성우) 장세현 대표는 지난 2003년 창립 이래, 정밀공학 및 정밀 측정의 선진기술을 표준화하고 R&D 투자와 인재 육성 등을 통해 측정기 보급에 힘쓰고 있다.

지난해 연 매출 50억 원 달성을 기록하며 성장과 도약을 기대하고 있지만, 현실은 녹록치 않다.

최근 창원상공회의소가 발표한 ‘2018년 2분기 창원 제조업 기업경기전망(BSI) 조사’ 결과를 보면, BSI 지수가 기준치 100에 크게 밑도는 81.7을 기록했다. 당분간 경기회복이 어려울 거라는 전망인데, 이를 반영하듯 창원공단 내 위치한 성우 역시 그러한 분위기를 체감하고 있다.

장세현 대표는 “전체적으로 국내산업 경기가 위축된 데는 빠른 성장 가운데서도 첨단기술 쪽으로 치우쳐져 뿌리기술이 등한시된 영향이 있다”면서 “이러한 원인으로 해외 수출이나 글로벌기업들과의 경쟁에서 뒤쳐지게 됐다”고 말했다.

성우는 현재, 미국 PMC, 스위스 Trimos‧Sylvac, 영국 Western Pegasus, 일본 동경정밀, 독일 AEH‧ Planolith 등의 측정기 및 계측기를 보유‧판매하고 있다.

이러한 해외 유수기업들과의 제휴를 통해 터득한 기술로 국산화를 이루는 데 성공했으며, 지난해에는 30만 달러 규모의 수출을 달성한 바 있다.

장 대표는 “올해 50만 달러 수출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해외시장 판로개척을 통한 향후 발전가능성을 도모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성우의 계열사로 2010년로 설립된 ‘성우표준기술연구원(이하 연구원)’에서는 계측기 및 측정기 개발과 소프트웨어 기술 지원 등을 하고 있다.

장 대표는 “이번 전시회에 출품한 접촉‧비접촉 3차원 측정기와 정밀 게이지 및 계측기를 통해 연구원의 교정 검사 지원 서비스를 확인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기업 운영도 사람과 사람 간의 일인데, 전시회를 계기로 기업과 고객이 모두 상생할 수 있는 돌파구를 마련하고, 미래에 대한 답을 찾을 수 있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관련뉴스

0 / 1000
목록으로

많이 본 뉴스

뉴스레터 급변하는 산업 동향과 최신 소식을
이메일로 받아볼 수 있습니다.

산업전시회 일정

2019.01.17~01.20 SETEC

동아전람 건축박람회

2019.01.23~01.25 COEX

세미콘 코리아 2019

2019.02.14~02.17 COEX

2019 하우징브랜드페어

2019.02.20~02.24 KINTEX

2019 경향하우징페어

2019.02.20~02.23 KINTEX

2019 클린에어엑스포 - 미세먼지 특별대전 및 굿에어시티

2019.03.06~03.08 KINTEX

세계 보안 엑스포 2019

2019.03.07~03.09 COEX

제 45회 프랜차이즈 서울

2019.03.12~03.15 KINTEX

제15회 한국국제냉난방공조전

2019.03.12~03.16 KINTEX

제24회 국제금형 및 관련기기전

2019.03.12~03.16 KINTEX

제25회 국제플라스틱?고무산업전시회 (KOPLAS 2019)

온라인 전시회

파트너스

주소 : 08217 서울시 구로구 경인로 53길 15, 업무A동 7층 | TEL : 1588-0914 | 정기간행등록번호 서울 아 00317 | 등록일자 2007년 1월29일

발행인 · 편집인 : 김영환 | 사업자번호 : 113-81-39299 | 통신판매 : 서울 구로-1499

로고

로고

대통령표창

산업일보의 사전동의 없이 뉴스 및 컨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SINCE 1991 DAARA ALL RIGHT RESERVED

대통령표창

산업일보의 사전동의 없이 뉴스 및 컨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SINCE 1991 DAARA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