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포토뉴스][VIMAF 2019] ‘신남방정책’ 요충지인 베트남에 선보여진 한국 기계산업의 진수

‘제2회 베트남 국제기계산업대전(VIMAF 2019)’, 호치민 SECC에서 개막

[포토뉴스][VIMAF 2019] ‘신남방정책’ 요충지인 베트남에 선보여진 한국 기계산업의 진수

[포토뉴스][VIMAF 2019] ‘신남방정책’ 요충지인 베트남에 선보여진 한국 기계산업의 진수
개막식에 참석한 VIP인사들이 업체 관계자로부터 전시품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포토뉴스][VIMAF 2019] ‘신남방정책’ 요충지인 베트남에 선보여진 한국 기계산업의 진수
전시회에 출품된 제품을 VIP인사들이 유심히 살펴보고 있다

[포토뉴스][VIMAF 2019] ‘신남방정책’ 요충지인 베트남에 선보여진 한국 기계산업의 진수
전시장을 찾은 이들을 대상으로 베트남 전통문화 공연이 열리기도 했다


[산업일보]
아세안 지역 중 한국 기계산업 중 최대 교역량을 자랑하는 베트남에서 한국 기계산업의 최신 흐름을 선보이는 전시회가 마련됐다.

11일 베트남 호치민 SECC(사이공전시컨벤션센터)에서 막을 올린 제2회 베트남국제기계산업대전(비마프: Vietnam international Machinery Fair, 이하 VIMAF2019)’는 국내 기업 155개 업체를 포함한 총 255개 업체가 465부스 규모로 참가한 가운데 14일까지 열린다.

한국기계산업진흥회(KOAMI(기진회), 이하 기산진)와 코엑스가 공동으로 주최한 이번 베트남기계전시회는한국과 베트남 외에도 중국, 태국, 대만, 인도, 싱가폴 등 다양한 국가의 기업이 한 자리에 모여 아시아 국가들의 활발한 교류는 물론 한국 기업의 해외 시장 진출의 활로를 모색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

관련뉴스

0 / 1000
김우겸 기자 kyeom@kidd.co.kr

국제산업부 김우겸 기자입니다. 독일과 미국 등지의 산업현안 이슈들을 정확하면서도 신속히 보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목록으로

많이 본 뉴스

뉴스레터 급변하는 산업 동향과 최신 소식을
이메일로 받아볼 수 있습니다.

산업전시회 일정

미리가보는 전시회

파트너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