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충칭, 올해 1월부터 5개월간 완성차 수출량 4만 대로 '증가세'

충칭시 정부, 완성차 수출 확대 위해 해외창고 설립, 통관, 전시 서비스 '지원'

충칭, 올해 1월부터 5개월간 완성차 수출량 4만 대로 '증가세'

[산업일보]
올해 1월부터 5월간 충칭시의 완성차 수출량은 4만 대를 기록했다.

한국무역협회(이하 KITA)의 '충칭, 1-5월 완성차 수출 증가세' 보고서에 따르면, 충칭시의 완성차 수출량이 증가하고 있다.

1~5월의 완성차 수출량은 전년 동기보다 24.2% 증가했으며, 수출액은 25억3천만 위안으로 전년 대비 48.1%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충칭시가 5개월 동안 일대일로 연선 국가에 수출한 완성차는 2만3천 대로, 수출액은 16억9천만 위안에 달한다. 이는 전년 대비 각각 48.6%, 84.6% 증가한 규모다.

특히, 중동지역에 대한 수출량이 전년동기 대비 1.4배 확대됐으며 수출액은 12억 위안으로 늘었다.

이 기간 사우디, 페루, 칠레, 필리핀, 베트남에 2만4천 대를 수출한 충칭시 정부는 완성차 수출 확대를 위해 해외창고 설립, 통관, 전시 등의 서비스를 수출업체에 지원하고 있다.

KITA 청두지부 측은 '최근 몇 년간 충칭시의 완성차 수출은 저가 차량에서 품질이나 브랜드를 강조하는 추세로 변하고 있다'라고 분석했다.

또한, '1~5월의 완성차 평균 수출 가격은 6만4천 위안으로, 지난해보다 20.7% 상승했다'라고 덧붙였다.

관련뉴스

0 / 1000
목록으로

많이 본 뉴스

뉴스레터 급변하는 산업 동향과 최신 소식을
이메일로 받아볼 수 있습니다.

산업전시회 일정

미리가보는 전시회

파트너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