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세먼지 마스크서 이물질 검출, 봉함·봉인 및 잠정 판매중지

미세먼지 마스크서 이물질 검출, 봉함·봉인 및 잠정 판매중지

[산업일보]
19일자 MBN의 ‘미세먼지로 주문 폭주하자 양심 저버린 업체’, ‘이물질 나온 미세먼지 마스크…업체 측 “문제 없다”’라는 제하의 보도와 관련, 정부가 설명에 나섰다.

의약외품 제조 시 허가받지 않은 곳에서 보건용 마스크를 만들어 식약처 인증을 붙여 판매하고 있다는 뉴스에 대해 식품의약품안전처는 해당 업체(㈜파인텍)가 신고한 소재지 이외의 장소에서 보건용 마스크를 제조했는지 등 약사법 위반 여부에 대해 조사 중이며, 점검 후 관련 규정에 따라 조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해당 업체가 제조한 제품에 대해서는 업체에서 보관중인 모든 제품에 대해 봉함·봉인 및 잠정 판매중지 명령은 물론, 현재 수거검사를 진행하고 있다. 정부는 조속한 검사를 통해 위반 사항에 따라, 필요한 조치를 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식약처는 보건용 마스크 안전관리를 위해 허가 받지 않는 곳에서 제조했는지 등 유사한 위반 사례에 대해 집중 현장 점검을 실시하고, 시중 유통제품에 대해서도 수거검사를 실시키로 했다.
ad광고추천제품

0 / 1000

추천제품

1/8

가상화폐 시세

loader
Bitcoin logo icon

비트코인

%
Ethereum logo icon

이더리움

%
Ripple logo icon

리플

%
Provided by Bithumb logo i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