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으로 보는 산업뉴스] 미세먼지 저감 효과 ‘마을버스’ 서울 시내 달린다

황산화물, 질소산화물, 휘발성유기화합물 감소 예상

[산업일보]
미세먼지가 산업 및 국민 건강 전반에 걸쳐 악영향을 끼치면서, 지자체 별로 이에 대한 대응책 마련에 힘쓰고 있다.

이러한 가운데 서초구는 최근 마을버스 외부 앞면에 미세먼지 흡착필터를 부착하고 마을버스 내부 순환 흡입구에는 공기정화필터를 달았다.

[사진으로 보는 산업뉴스] 미세먼지 저감 효과 ‘마을버스’ 서울 시내 달린다

미세먼지 흡착필터는 황산화물(SOx), 질소산화물(NOx), 휘발성유기화합물(VOCs) 등 자동차 배출가스에서 나오는 미세먼지를 줄일 수 있다.

서초구청 관계자는 ‘구가 지난해 미세먼지흡착필터를 시범운영 후 한국품질시험원에 분석을 의뢰한 바, 필터 1㎡당 연간 2천721.6g의 미세먼지 저감 효과를 내는 것으로 나타났다’며 ‘마을버스 149대에 부착 운행 시 5년생 나무 8천892그루의 미세먼지 저감 효과를 볼 수 있을 것’이라고 했다.

한편, 지난해 11월 국립환경과학원이 발간한 ‘동북아 장거리이동 대기오염물질 국제공동연구(LTP)’ 요약 보고서에 따르면, 초미세먼지(PM2.5)에 대한 한중일 3국 주요도시의 자체 기여율은 연평균 한국 51%, 중국 91%, 일본 55%로 나타났다.

중국이 우리나라 초미세먼지 발생에 끼치는 평균 영향은 32%로 조사됐으며, 일본의 영향은 25%인 것으로 나타났다.
신상식 기자 scs9192@kidd.co.kr

반갑습니다. 신상식 기자입니다. 정부정책과 화학, 기계 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빠른 속보로 여러분들을 찾아뵙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ad광고추천제품

0 / 1000

추천제품

1/8

가상화폐 시세

loader
Bitcoin logo icon

비트코인

%
Ethereum logo icon

이더리움

%
Ripple logo icon

리플

%
Provided by Bithumb logo i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