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인도, 핀테크 활용한 금융 거래 규모 지속적 성장세

인도의 빠른 경제 성장은 금융 분야의 성장 동력…한국 스타트업에게도 기회

[산업일보]
인도의 핀테크 시장이 정부의 지원과 수천 개의 기업 설립 등의 힘을 받아 지속적으로 성장하고 있다.

KOTRA의 ‘기회의 나라 인도, 활황하는 핀테크(Fintech) 시장’ 보고서에 따르면 인도의 핀테크 시장은 2003년 1월부터 2018년 10월까지 약 2천 개의 회사가 설립돼 양호한 성장세를 나타내고 있다.

인도, 핀테크 활용한 금융 거래 규모 지속적 성장세

특히 2018년 기준으로 인도의 핀테크 보급률은 57.9%로 세계 2위를 차지해 중국의 83.5%에 뒤지지만, 다른 선진국들의 34.2%보다 높은 보급률을 자랑했다.

인도 핀테크 시장의 성장은 인도의 공식 전자신분증인 아다르(Aadhar)가 도입되면서 핀테크 기반 시스템 구축에 활용되면서 이뤄졌다.

또한 12억 명의 모바일 가입자 수, 전 국민 계좌 갖기, 통합결제 인터페이스, 디지털 인디아 등 적극적인 정부의 금융 인프라 보급 정책이 늘어난 10억 개의 계좌 수와 맞물리면서 핀테크 서비스의 수요자가 급증하게 된 것으로 보인다.

성장을 이어가고 있는 인도 핀테크 시장 전체의 거래 규모는 2019년에서 2023년까지 연평균 20.18%씩 증가해 1천378억 달러에 이를 전망이다.

현재 인도 내 핀테크 시장의 주요 분야는 디지털 지급결제, 대안대출, 인슈어테크, 웰스테크로 나뉘는데, 이중 가장 발전한 분야는 디지털 지급결제와 대안대출이다.

그러나 보고서는 향후 시장에서는 인슈어테크와 데이터 분석, 인공지능을 중심으로 시장이 크게 성장할 것이라고 분석했다.

보고서는 또한 인도 금융 서비스 회사 Zerodha의 CEO 니틴 카마스의 말을 통해 ‘인도 내 금융 기술 대부분이 온라인 결제에 치중돼 있어, 향후 자금 관리와 시장 거래에 주력하는 스타트업이 많은 관심과 이목을 받을 것’이라고 핀테크 시장의 긍정적인 전망을 전했다.

KOTRA의 경기우 인도 뭄바이무역관은 보고서에서 ‘인도의 빠른 경제 성장은 금융 분야의 성장 동력이 되고 있다. 데이터 관리 및 분석 기술을 갖춘 한국 스타트업들에 큰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다만 인도 내 현금 사용 비율이 앞도적으로 높다는 점은 우려스럽다. 핀테크를 통해 온라인으로 전환할 경우, 많은 비용을 수반해 신규고객 유치 과정에서 난관이 생길 가능성이 있다.

경기우 무역관은 ‘현지 진출 시 자본 조달 및 기업 운영에 있어 인도 내 많은 현지 기업들이 존재해 치열한 경쟁이 있을 것’이라며 대비책을 마련해둘 것을 조언했다.
ad광고추천제품

0 / 1000

추천제품

1/8

가상화폐 시세

loader
Bitcoin logo icon

비트코인

%
Ethereum logo icon

이더리움

%
Ripple logo icon

리플

%
Provided by Bithumb logo i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