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중국 텐센트 클라우드, 한국 시장 확대 강화

중국 텐센트 클라우드, 한국 시장 확대 강화

[산업일보]
텐센트 클라우드의 한국 마케팅 책임자 자오찌엔난 상무는 최근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텐센트 클라우드는 올해 한국 시장을 공략해 확대해 나갈 것이며 한국 직원도 두 배로 늘릴 것"이라며 "서울에 제2의 가용 영역(Availability Zone)을 추가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텐센트 클라우드는 중국 2위, 세계 6위의 클라우드 서비스 공급 업체다. 텐센트 클라우드는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의 정보보호관리체계(Information Security Management System, ISMS) 인증을 획득했다.

텐센트 클라우드가 ISMS 인증을 획득한 것은 아마존, 마이크로소프트에 이어 글로벌 업체 중에서는 3번째다. 중국 클라우드 서비스 기업 중에서는 처음이다.

자오찌엔난 상무는 "지난 1년여간 한국 시장에 대한 조사와 방문 과정을 통해, 한국 시장의 잠재력이 매우 크고, 클라우드 서비스에 대한 고객의 니즈도 높아 한국에서 시장점유율을 많이 차지할 수 있으리라 확신한다"며 "인증을 획득한 이후 현지 고용, 협력 파트너, 현지 가용 영역을 기반으로 시장 개척을 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텐센트 클라우드가 ISMS 인증을 받기 전에, 한국 직원들은 많은 고객사를 방문해 협력 상담을 진행했으며, 여러 기업 및 파트너와 협력하기로 했다. 현재 넷마블(Netmarble), 라인콩코리아(Linekong Korea), 그라비티(Gravity) 등을 포함한 절반 이상의 국내 Top 20 게임 배급사가 이미 텐센트 클라우드와 협약을 맺었고 관련 게임 프로젝트도 진행 중이라고 알려졌다.

특히, 중국에서 텐센트 클라우드는 70%가 넘는 게임 이용자에게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전 세계에 분포한 자원을 통해 텐센트 클라우드는 게임 내 음성 채팅에 사용되는 글로벌 앱 가속플랫폼(GAAP), 게임 멀티미디어 엔진(GME), 네트워크 보안 등 제품을 제공해 게임 배급사에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한다.

텐센트 클라우드는 'PUBG Mobile', '열혈강호', 'Lineage2: Revolution', 'Eternal Crusade', 'BarbarQ' 등 많은 핫 게임의 해외 서비스도 검증을 거쳤다.

텐센트 클라우드는 국내에서 에코파트너십을 구축하고 있으며, 현재 메가존(Megazone), 캡클라우드(Capcloud) 등 기업과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이를 바탕으로 더 많은 고객사가 늘어날 전망이다.

자오찌엔난 상무는 "게임 시장에서 브랜드 신뢰성과 입지를 더욱 공고히 해나갈 뿐만 아니라 전자상거래, 생방송, 통신사, 문화 여행, 제조 등 업계로도 한층 더 확장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이미 한국에 있는 한 전자 상가와 상담을 진행하고 있으며 이들을 위한 생방송 판매 방안을 마련할 계획'이라고 했다. 코로나19의 국내 확산과 관련, 텐센트 클라우드는 텐센트 미팅, 온라인 교육 등 관련 제품과 방안을 한국에 도입할 계획이다. 중국이 신종코로나 바이러스를 극복하는 과정에서 텐센트미팅은 기업의 원격 근무에 큰 도움이 됐기 때문이다.

텐센트 클라우의 인프라가 전 세계 5대주의 25개 지역에 53개의 가용 영역을 운영하고 있어, 데이터 저장 규모는 EB 등급에 달했으며, 전 세계에 1300여개의 FastNode를 배치했다.

현재 텐센트 클라우드는 IaaS, PaaS, SaaS 등 200개 제품과 90여 개의 업계 솔루션으로 시장의 점유율을 점차 확대해 나가고 있다.
ad광고추천제품

0 / 1000

추천제품

1/8

가상화폐 시세

loader
Bitcoin logo icon

비트코인

%
Ethereum logo icon

이더리움

%
Ripple logo icon

리플

%
Provided by Bithumb logo i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