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지역신보 단기인력 290명 채용, 코로나19 지원자금 집행

[산업일보]
중소벤처기업부와 신용보증재단중앙회(이하 ‘중앙회’)는 코로나19 피해기업의 신속한 보증지원을 위해 단기인력(3개월) 290명을 채용한다고 24일 밝혔다. 이들을 전국 지역신용보증재단(이하 ‘지역신보’)에 배치할 예정이다.

지역신보별로 진행 중인 인력 충원과 함께 중앙회가 보증업무에 즉시 투입이 가능한 금융업무 유경험자(금융기관 및 신용보증기관 근무경력 2년 이상)를 일괄 채용함으로써 보증 승인기간이 단축되고 집행률도 제고될 것으로 기대한다.

노용석 중기부 글로벌성장국장은 “코로나19 여파로 피해를 입은 소기업·소상공인 지원수요에 대응하기 위해 지역신보가 인력충원을 비롯해 소액 신속심사·위탁보증 등 다양한 수단을 강구하고 있다“면서, “피해 기업에게 필요한 자금이 신속히 공급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단기인력은 이달 26일까지 지원 가능하며, 면접전형 등을 거쳐 4월9일부터 16개 지역신보 본·지점에서 보증업무를 지원할 예정이다.
ad광고추천제품

0 / 1000

추천제품

1/8

가상화폐 시세

loader
Bitcoin logo icon

비트코인

%
Ethereum logo icon

이더리움

%
Ripple logo icon

리플

%
Provided by Bithumb logo i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