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WTO 한·일 조선분쟁 양자협의 '화상' 진행

[산업일보]
산업통상자원부는 대우조선해양에 대한 구조금융 등 한국 조선업계가 관련된 일련의 금융 거래들에 대해 일본 측이 지난 1월 제기한 WTO 분쟁의 양자협의가 지난 30일 오후 화상으로 개최했다고 1일 밝혔다.

이에 앞서, 일본 측은 지난 1월 31일 WTO 분쟁해결양해(DSU 4.3)에 따른 양자협의를 요청했으며, 한국과 일본은 60일간의 협의기간(DSU 4.7)을 고려해 3월 중 개최에 합의해 이뤄진 것이다.

한국 측은 WTO 분쟁 주무부처인 산업통상자원부에서, 일본은 국토교통성 및 외무성이 동 양자협의에 참석했으며, EU도 제3국 자격으로 참여했다.

우리 측은 일 측의 문제제기가 근거 없다는 점을 지적하고, 일측이 문제시한 금융거래들은 상업적 고려에 따라 WTO에 합치하는 방식으로 이뤄졌으며, 조선시장을 왜곡하는 등의 부정적 효과를 야기하지도 않았음을 강조했다.

정부는 WTO 분쟁해결절차에 따라 향후 진행되는 절차에 대해서도 적극적으로 대응해나갈 방침이다.
ad광고추천제품

0 / 1000

추천제품

1/8

가상화폐 시세

loader
Bitcoin logo icon

비트코인

%
Ethereum logo icon

이더리움

%
Ripple logo icon

리플

%
Provided by Bithumb logo i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