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으로 보는 산업뉴스] 코로나19로 막힌 해외취업, “안되면 되게 하라”

해외 기업, 국내 인재 ‘온라인 면접’ 통해 181명 채용 계획

[산업일보]
코로나19로 국가 간 이동이 제한을 받으면서 다양한 방식의 비대면(언택트) 서비스가 등장하고 있다.

해외 취업 분야도 예외는 아니다.

해외 취업 희망 청년을 위해 ‘해외취업 화상면접 주간(이하 화상면접 주간)’이 23일부터 열렸다.

[사진으로 보는 산업뉴스] 코로나19로 막힌 해외취업, “안되면 되게 하라”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이하 KOTRA), 고용노동부, 한국산업인력공단 주관으로 일주일 간 진행하는 화상면접 주간에는 일본과 캐나다 등 8개 국가에서 72개 기업이 참가했다. 이들 기업은 총 642건의 면접을 진행한다. 이 가운데 정보통신, 제조업 등의 업종에서 총 181명을 채용할 예정이다.

구직자는 KOTRA 화상상담장 또는 자택에서 면접을 하는 방식이다.

KOTRA 관계자는 “상반기 열린 화상면접 주간의 경우 참가자의 80%가 만족한다고 답했다”며 “하반기는 온라인 화상 서비스가 보편화되면서 전반기에 비해 자택에서 면접을 보는 사례가 증가했다”고 말했다.
신상식 기자 scs9192@kidd.co.kr

반갑습니다. 신상식 기자입니다. 정부정책과 화학, 기계 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빠른 속보로 여러분들을 찾아뵙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ad광고추천제품

0 / 1000

추천제품

1/8

가상화폐 시세

loader
Bitcoin logo icon

비트코인

%
Ethereum logo icon

이더리움

%
Ripple logo icon

리플

%
Provided by Bithumb logo i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