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뉴스

“제조 기술 발전해도 업무 방식은 과거에…디지털 협업 툴 도입해야”

“제조 기술 발전해도 업무 방식은 과거에…디지털 협업 툴 도입해야”

전효재 기자 2023.11.29

“제조 기술은 고도화되고 있지만, 업무 방식은 여전히 과거에 머물러 있습니다. 제조업은 세계 수준에 맞춰 협업 능력을 강화해야 합니다” 장아람 플로우 마케팅팀 팀장은 29일 ‘2023 제조혁신코리아’의 부대행사로 진행된 ‘업무 방식의 DX&..

컨베이어 위 제품 ‘개수’ 세는 비전 계수 솔루션

컨베이어 위 제품 ‘개수’ 세는 비전 계수 솔루션

김대은 기자 2023.11.29

국내 소프트웨어 산업 유망기업들의 기술을 선보이는 ‘소프트웨이브 2023(2023 대한민국 소프트웨어대전)’에서 ‘컨베이어 비전 계수’ 솔루션이 등장했다. 현재 공정에 쓰이는 비전은 대부분 정지된 상황이 필요하다. 이 솔루션은 컨베이어 위에서..

LG유플러스, 대·중견기업 디지털 안전관리 사례 소개

LG유플러스, 대·중견기업 디지털 안전관리 사례 소개

전효재 기자 2023.11.29

중견‧중소기업 앞에 중대재해처벌법이 다가왔다. 내년 1월부터 상시근로자 5인 이상 50인 미만의 모든 사업장에 확대 적용된다. 여력 있는 대기업은 디지털 기술을 도입해 대응하고 있지만, 정작 급한 중견‧중소기업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에 대..

차세대 이차전지 기술개발 사업 예비타당성조사 통과

차세대 이차전지 기술개발 사업 예비타당성조사 통과

김성수 기자 2023.11.29

에너지밀도나 안전성 등이 월등한 차세대 배터리가 기술 패권 경쟁에서 핵심기술로 부상하고 있다. 전 세계적 탄소배출 감축 추세에 따라 친환경 모빌리티로의 전환이 가속화 하고 있어 다양한 시장에서 요구하는 성능을 만족하는 차세대 배터리의 필..

'소프트웨이브 2023' 개막, 국내 SW 기술력 뽐내

'소프트웨이브 2023' 개막, 국내 SW 기술력 뽐내

김대은 기자 2023.11.29

국내 소프트웨어(SW)·정보통신기술(ICT) 비즈니스 박람회인 '소프트웨이브 2023(2023 대한민국 소프트웨어대전)'이 29일 삼성동 코엑스에서 막을 올렸다. 320개 사 557개 부스 규모로 열리는 이번 전시회는 △패키지 SW △IT서비스 △융합 SW ..



순환경제 트렌드를 한눈에!… '2023 대한민국 순환경제 페스티벌'

순환경제 트렌드를 한눈에!… '2023 대한민국 순환경제 페스티벌'

임지원 기자 2023.11.29

국내 기업들의 순환경제를 위한 우수 기술과 제품들을 한 눈에 볼 수 있는 '2023 대한민국 순환경제 페스티벌'이 경기 일산 킨텍스 제2전시장에서 열렸다. 29일부터 30일까지 이틀간 진행된다.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한국생산기술연구원과 한국..

한국인터넷신문협회, 창립 22년 만에 첫 비상총회

한국인터넷신문협회, 창립 22년 만에 첫 비상총회

임성일 기자 2023.11.29

한국인터넷신문협회(회장 이의춘)는 포털 다음이 콘텐츠 제휴 언론사만 뉴스검색이 되도록 기본값을 변경한 것과 관련, 비상대책위원회를 구성하고 30일 오후 3시 한국프레스센터에서 비상총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한국인터넷신문협회의 비상총회 개..

국내 외국인 보유 토지면적 265,472천㎡

국내 외국인 보유 토지면적 265,472천㎡

임성일 기자 2023.11.29

올해 6월 말 기준 외국인이 보유한 국내 토지면적은 265,472천㎡로, 전체 국토면적(100,443,553천㎡)의 0.26% 수준이다. 외국인 보유토지의 국적별 비중은 미국(53.4%), 중국(7.8%) 순이다. 지역별로는 경기(18.4%), 전남(14.7%), 경북(..

7광구 공동탐사 재추진 "합의된 바 없음"

김인환 기자 2023.11.29

서울경제 29일자 '22년만에···7광구 등 대륙붕 탐사 재추진' 제하의 보도와 관련, 정부는 사실이 아니다라고 29일 밝혔다. 7광구를 중심으로 한 JDZ(Joint Development Zone, 한일 남부 대륙붕 공동개발구역) 공동탐사는 JDZ 협정(1978년 ..

정부, 한전 송·배전 사업 민영화 “전혀 고려하고 있지 않아”

정부, 한전 송·배전 사업 민영화 “전혀 고려하고 있지 않아”

김인환 기자 2023.11.29

아시아경제 28일자 '전기료 지옥 펼쳐질 것' 한전 익명 직원의 외침 파장 제하의 보도, 헤럴드경제 “한전 민영화? 한달 전기료 수십만원, 지옥 펼쳐질 것”... 경고글 등의 뉴스와 관련, 정부가 해명했다. 민간 기업이 참여하는 도로나 공항 등 ..




추천제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