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델 코리아, 태블릿과 울트라북을 하나로 ‘래티튜드 7350’ 출시
홍보영 기자|papersong@kidd.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PDF 다운로드

델 코리아, 태블릿과 울트라북을 하나로 ‘래티튜드 7350’ 출시

델 최초의 2-in-1 PC로 기업 고객 타깃

기사입력 2014-11-01 12:30:13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PDF 다운로드
델 코리아, 태블릿과 울트라북을 하나로 ‘래티튜드 7350’ 출시


[산업일보]
델 코리아(대표 김경덕)는 울트라북과 태블릿을 결합한 투인원(2-in-1) PC ‘래티튜드(Latitude) 7350’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래티튜드 7350은 델에서 최초로 출시한 투인원 PC로, 생산성과 이동성 둘 다 잡았다.

래티튜드 7350은 투인원 PC에 최적화된 5세대 인텔 코어 M과 윈도 8.1 운영체제를 탑재했다. 그래픽카드는 인텔 HD 그래픽스 5300로, 빠른 컴퓨팅 성능과 향상된 그래픽 성능을 제공한다. 넓은 시야각의 13.3인치 풀HD 터치 디스플레이와 IPS 패널은 생생한 화질을 선사한다.

하루 종일 유지되는 배터리 성능은 잦은 외부 작업에 편리하며, 약 1.6Kg의 무게로 휴대에도 용이하다. 4GB의 메모리와 128GB 이동식 SSD 하드 드라이브가 넉넉한 저장 공간을 제공해 다중 작업에도 빠른 속도를 자랑한다. 더불어 구입 후 3년간 익일 방문 서비스까지 제공해 고객의 편의를 더했다.

델 코리아 마케팅 담당 박진철 부장은 “델 래티튜드 7350은 생산성과 휴대성 어느 하나 놓치고 싶지 않은 기업 고객을 위한 제품”이라고 말했다.

산업1부 홍보영 기자입니다. 국내외 무역과 로봇, IoT, 기계·금형산업에 대한 참 소리를 전합니다.^^


0 / 1000
주제와 무관한 악의적인 댓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0 / 1000




추천제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