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설계 전문가 초빙, 교과과정에 없는 실무 다뤘다

중앙대, 제1회 원자력 시스템 엔지니어링 캠프

설계 전문가 초빙, 교과과정에 없는 실무 다뤘다
‘제1회 원자력 시스템 엔지니어링 캠프’에서는 원자력 안전과 관련된 7개 핵심과제가 다뤄졌다. 이중 ‘국제핵비확산’ 과제는 대전에 소재한 한국원자력통제기술원의 국제핵안보교육훈련센터에서 진행됐다. 사진은 2일 캠프 첫날 촬영한 것으로 중앙대 에너지시스템공학부 학생과 교수 그리고 국제핵안보교육훈련센터 관계자.


[산업일보]
“원자력 산업은 다양한 공학 분야의 집합체인 융복합 엔지니어링으로, 원자력 안전의 확보를 위해서 완전 시스템의 전체적인 이해가 필요합니다”

김신 중앙대학교 에너지시스템공학부 학과장은 최근 열린 한 캠프에서 이같이 강조했다. 김신 학과장이 총괄책임하는 ‘융복합 공학교육기반 원자력 시스템 엔지니어 양성 기초트랙사업’의 일환으로 지난 2일부터 4일까지 총 3일간 ‘제1회 원자력 시스템 엔지니어링 캠프’가 중앙대학교에서 열렸다.

이 사업은 산업통상자원부 산하 한국원자력통제기술원과 한국전력기술이 공동 진행했다.

‘융복합 공학교육기반 원자력 시스템 엔지니어 양성 기초트랙사업’은 산업통상자원부 산하 한국에너지기술평가원에서 주관하고, 중앙대학교 에너지시스템공학부에서 수행한다.

이번 캠프에서는 ▲국제핵비확산 ▲발전공학과 원자력 발전 일반 ▲원자로 계통설계 ▲원자력 기계계통 설계 ▲원자력 계측제어 설계 ▲원자력 전력계통 설계 ▲원자력 재료 등 융복합 원자력 시스템 엔지니어 양성에 필수 불가결한 7개의 분야가 소개됐다.

김 학과장은 “설계 전문가를 초빙해 교과과정에서 알기 어려운 것을 보완하는데 주안점을 뒀다”고 말했다. 실제 업무에 들어가면 설계의 부문이 어려운데, 이렇게 가려운 곳을 긁어주자 학생의 반응 또한 신선했다는 것이 김 학과장의 설명이다.

한편, 중앙대학교 관계자는 이 캠프가 원자력 관련 기업이나 기관 입사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것을 기대했다.
김현지 기자 press1@kidd.co.kr

반갑습니다. 산업1부 김현지 기자입니다. 산업 관련 빅데이터(Big Data), 3D프린터, 스마트기계, 기계학습(Machine Learning), 인공지능(AI), 웨어러블 기기, 가상현실(VR) 분야 등과 함께, ‘산업인 24시’, ‘동영상 뉴스’, ‘동영상 인터뷰’ 를 통해 여러분을 찾아뵙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ad광고추천제품

0 / 1000

추천제품

1/9

가상화폐 시세

loader
Bitcoin logo icon

비트코인

%
Ethereum logo icon

이더리움

%
Ripple logo icon

리플

%
Provided by Bithumb logo i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