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스팀형 체험전시물 세계 첫 전시, 전자기유도 16종 전시물 구성
나미진 기자|mijindami@kidd.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PDF 다운로드

스팀형 체험전시물 세계 첫 전시, 전자기유도 16종 전시물 구성

기사입력 2014-12-10 07:09:29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PDF 다운로드
[산업일보]
세계 어느 과학관에도 없는 스팀(STEAM)형 전자기 유도 체험 세트장이 13일 과천 국립과학관에서 첫 선을 보인다.

스팀형 전시장이란 전기와 자기가 서로 영향을 주고받는다는 기초과학(S)의 원리가 발전기·전동기의 응용기술(T)로 발전하고, 발전소건설·변압기·전구발명 등의 생활공학(E) 과정을 거쳐, 디자인 예술(A)과 증명수학(M)이 어떻게 사용됐는지 알 수 있는 전시코너이다.

아울러 그 흐름이 양자역학의 세계로 넘어오면서 전자·정보·통신의 혁명을 이루게 된 맥락까지도 짚어 주는 전자기유도 전시코너는 전체 16종의 전시물로 구성돼 있다.

스팀형 체험전시물은 지금까지 세계 과학관의 모델인 미국 워싱턴 스미소니언이나 과학체험관의 대표격인 샌프란시스코 익스플로라토리움에도 없는 것을 세계 처음으로 시도했다는 데에 의미가 있다.

과학전시·체험물이 개별 원리마다 하나씩 존재하는 것을 탈피해 과학·기술·문명의 연관적 발전단계를 한 곳에서 보여주고 체험해 보게 함으로써 과학의 본질과 진보의 흐름을 이해할 수 있다.

10일 노벨상 시상식 날에 맞춰 ‘노벨상 코너’도 문을 연다. 국민들이 노벨상에 목말라 하면서도 노벨상 수상자 발표 때만 잠깐 관심을 가지는 것을 1년 내내 노벨상을 통해 과학을 이해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노벨상 코너’가 상설 전시된다.

이 코너는 노벨상을 안겨준 발견과 발명이 어떤 단계을 거쳐 우리 인류의 삶에 공헌하고 있는지, 우리가 사는 집의 주방과 거실에서 익숙하게 봐왔던 많은 것들과 누구나 항상 손에 쥐고 다니는 스마트폰이 얼마나 많은 노벨상에서 비롯됐는지를 알 수 있다.

예를 들어 밀가루로 코팅 프라이팬에 버터·치즈·기름을 써서 빈대떡을 만들어 먹는다면 3개 이상의 노벨상 연구 덕을 보고 있다는 것을 이해할 수 있다.

아울러 노벨상 코너 설치를 계기로 13일 오전 10시부터 낮 12시까지 2시간 동안 과천과학관 어울림홀에서 올해 노벨상 시상식 실황 녹화 영상을 보면서 저명한 과학자들과 토크쇼도 개최한다.

이에 앞서 9일에는 ‘인류의 진화 전시코너’가 공개된다.

보통 자연사 박물관에는 정작 우리 인류가 어디서 왔고, 어떻게 진화하였는지에 대해 보여주는 전시가 없는데 이번에 과천과학관 자연사관에 인류의 진화 전시코너가 신설된다.

인류의 진화 전시코너에서는 인류가 침팬지와 같은 유인원이나 네안데르탈인과 같은 고인류 등과 어떻게 다른 지를 보여주고, 왜 인간이 사람마다 다른지도 최신 유전자기술을 사용해 설명해 준다.



0 / 1000
주제와 무관한 악의적인 댓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0 / 1000




추천제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