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산업부, 한국-이스라엘 국제공동기술개발사업 신규과제 공고

과제별 양국 기업 합계 최대 100만 달러 지원

[산업일보]
산업통상자원부는 우리 기업의 기술경쟁력을 향상하고 해외 시장진출 확대를 위한 '한국-이스라엘 국제공동기술개발사업'의 2015년 상반기 신규과제 지원계획을 이스라엘 경제부와 함께 공고했다.

두 나라는 1999년 조약을 체결 후 전담기관인 '한국-이스라엘 산업연구개발재단(KORIL-RDF)'을 2001년 설립하고, 각 각 연간 200만 달러씩(총 400만 달러) 공동 기금을 적립해 양국 기업의 공동연구·개발(R&D)을 지원하고 있다.

한국-이스라엘 국제공동기술개발사업의 지원 분야는 화학, 기계, 나노, 신재생에너지 등 사업화가 가능한 모든 산업기술 분야다.

과제별 지원기간은 3년 이내이며, 두 나라 기업합계 정부출연금 최대 100만 달러 이내로 지원할 수 있다.

다만, 정부지원금은 한국과 이스라엘 기술전문가의 평가 등급에 따라 차등 지급하고, 양국기업 중 한 국가의 기업 예산비율이 최대 70%를 초과할 수 없다.

사업에 참여를 희망하는 기업은 오는 2월 8일까지 한국-이스라엘 산업연구개발재단 사무소에 이스라엘 기업과 공동으로 영문 사업계획서를 제출해야 한다.

접수한 사업계획서는 현장방문 등 양국의 기술전문가의 평가를 거쳐 한국-이스라엘 산업연구개발재단 이사회(오는 5월 예정)에서 최종 지원 여부를 결정한다.

단, 조기 사업화가 가능한 연구개발과제인 소형과제와 연구개발․사업화 적합성을 검증하는 타당성 과제는 연중 수시로 접수할 수 있다.
홍보영 기자 papersong@kidd.co.kr

산업1부 홍보영 기자입니다. 국내외 무역과 로봇, IoT, 기계·금형산업에 대한 참 소리를 전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ad광고추천제품

0 / 1000

추천제품

1/9

가상화폐 시세

loader
Bitcoin logo icon

비트코인

%
Ethereum logo icon

이더리움

%
Ripple logo icon

리플

%
Provided by Bithumb logo i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