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지식재산, 중소기업은 ‘생존전략’

[산업일보]
중소기업청(이하 중기청)은 특허법원, KAIST와 중소기업 최고경영자의 기술보호 인식을 제고하기 위해 16일 ‘중소기업 지식전략 최고위과정’(이하 최고위과정) 1기 입학식을 개최한다.

최고위과정은 ‘중소기업 최고경영자 기술보호 전문교육과정’ 개설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한데 따른 것이다. 주영섭 중기청장은 ‘지식재산시대 중소기업의 미래’라는 주제로 특강을 실시한다.

최고위 과정은 대기업에 비해 상대적으로 열악한 국내 중소기업이 지식재산을 기반으로 더 큰 기업으로 도약할 수 있도록 지식재산권 활용 및 보호전략에 중점을 두고 있다. 강사진은 특허법원, 중기청, 특허청의 전문가와 카이스트 교수진 등 국내의 각계 전문가를 초빙해 지식재산에 대한 역량을 체계적으로 키울 수 있게 구성했다.

총괄책임을 맡은 이광형 KAIST 문술미래전략대학원장은 “바야흐로 지식재산의 시대가 도래 했다. 이제 지식재산을 창출, 보호 및 활용하는 것은 중소기업들에게 생존전략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이러한 차원에서 중기청, 특허법원, 카이스트가 대한민국 중소기업의 지식재산 관리능력을 함양하기 위해 함께 손 잡았다”고 밝혔다.
최시영 기자 magmacsy@kidd.co.kr

안녕하세요. AI와 로봇에서부터 드론과 사물인터넷 등 첨단 기술에 대한 정확한 정보전달을 해 나나가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ad광고추천제품

0 / 1000

추천제품

1/9

가상화폐 시세

loader
Bitcoin logo icon

비트코인

%
Ethereum logo icon

이더리움

%
Ripple logo icon

리플

%
Provided by Bithumb logo i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