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포토뉴스][VIMAF 2019] 오케이오, 자사 Prime·prime turn 갖고 베트남 시장 노린다

베트남 현지에서 이미 소량 주문 이어지고 있어

기사입력 2019-12-14 12:24:25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PDF 다운로드
[포토뉴스][VIMAF 2019] 오케이오, 자사 Prime·prime turn 갖고 베트남 시장 노린다


[산업일보]
한류열풍을 통해 단순히 한국 문화에 대한 애정만 갖고 있던 베트남은 최근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대표팀이 SEA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하면서 한국 자체에 대한 호감도가 높아지고 있다.

베트남 호치민의 SECC(사이공전시컨벤션센터)에서 11일부터 14일까지 진행하는 ‘제2회 베트남국제기계산업대전’(비마프: Vietnam International Machinery Fair, 이하 VIMAF2019)에 참가한 오케이오는 베트남의 한국에 대한 관심과 사랑을 자사 시장의 확대에 십분 활용하고자 한다.

자사의 Prime과 prime turn을 이번 베트남 기계전시회에 갖고 나온 오케이오의 관계자는 “베트남은 성장가능성이 큰 시장이며 한국기업에 우호적인 나라라 제품을 알리고자 시장조사 겸 참가했다”며, “이미 베트남 현지에서 소량이나마 주문이 이어지고 있는데, 이번 전시회에서는 현지 대리점 설치에 대한 문의가 많았다”고 말했다.

한국기계산업진흥회(KOAMI, 기진회, 이하 기산진), 코엑스(COEX)가 공동 주최한 베트남전시회 VIMAF2019는 나흘간의 일정을 마치고 14일 막을 내린다.

해외 글로벌 기업들의 동향을 신속 정확하게 보도하겠습니다.


0 / 1000
주제와 무관한 악의적인 댓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0 / 1000




추천제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