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9월19일] 뉴욕증시, 긴축 경계 '하락' 연준 금리 발표 이목 집중(LME Daily Report)
임성일 기자|sm021@kidd.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PDF 다운로드

[9월19일] 뉴욕증시, 긴축 경계 '하락' 연준 금리 발표 이목 집중(LME Daily Report)

기사입력 2022-09-20 07:07:19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PDF 다운로드
[9월19일] 뉴욕증시, 긴축 경계 '하락' 연준 금리 발표 이목 집중(LME Daily Report)

[산업일보]
19일 뉴욕증시는 연방준비제도 통화정책 회의를 앞두고 긴축 경계에 하락했다.

연준은 이번 회의에서 세 번째 75BP 금리 인상을 단행할 것으로 시장은 내다보고 있다. 일각에서는 100BP 금리 인상의 가능성도 열어놔야 한다고 주장하고 있으나 경기 불확실성을 감안하면 연준이 시장을 크게 놀라게 하지는 않을 것이라는 예측이 대체적이다.

제롬 파월 연준 의장의 발언이 예상보다 매파적이고 연말 금리 예상치가 상향될수록 국채금리는 더 상승하고 증시는 하락 압력을 받을 가능성이 크다. 전문가들은 연준이 이번 회의에서 75BP 금리 인상을 감행해 금융 환경을 더욱 긴축적으로 만들 것이라 예측했다.

유럽 증시는 혼조세를 보였고 WTI 10월물은 전장 대비 1.60% 하락한 배럴당 83.70달러에 거래됐다.

이날 비철금속시장은 하락 마감했다. 미국 연준이 이번 주 후반 매파적 금리 인상을 단행할 것이라는 기대감으로 세계 수요에 대한 우려가 강화되며 전기동 가격이 하락했다.

미국의 높은 금리는 미국 통화의 강세를 의미하며 타 통화 보유자에게 달러 가격의 금속이 더 비싸지게 된다. 이런 효과로 수요가 더 압박을 받게 되는 것이다. 한 트레이더는 '금속은 달러화와 통화 긴축 관련해선 부드럽게 반응하는 편'이라며 '유럽의 전력 위기야말로 대규모 산업 활동이 중단을 의미할 수 있다'고 우려를 포명했다. 그는 또한 엘리자베스 여왕 장례식을 위한 영국의 공휴일 때문에 거래가 진정됐다고 덧붙였다.

전기동 가격은 3월 사상 최고가를 경신한 후 30% 이상 하락했다. 하지만 LME 웨어하우스의 낮은 재고로 인해 현물(Cash) 프리미엄이 톤당 $125에 도달했다.

자료 : NH농협선물
본 자료의 내용에 의거해 행해진 일체의 투자행위 결과에 대해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0 / 1000
주제와 무관한 악의적인 댓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0 / 1000




추천제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