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경기북부 지역 첨단산단 조성, 노후산단 고도화
이종수 기자|jslee0505@kidd.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PDF 다운로드

경기북부 지역 첨단산단 조성, 노후산단 고도화

기사입력 2022-10-13 17:56:36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PDF 다운로드
경기북부 지역 첨단산단 조성, 노후산단 고도화

[산업일보]
경기남북간 산업단지 효율성 격차 완화와 함께 경기북부지역 산업단지 생산성을 높이기 위해서는 산단혁신과 노후산단 고도화 및 스마트화가 필요하다는 연구 결과가 발표됐다.

13일 경기연구원의 ‘경기도 산업단지 생산성 및 효율성 분석’ 보고서에 따르면, 경기남부에 산업단지가 집중됐으며, 북부에는 일부 지역을 제외하고 산업단지 조성이 상대적으로 미흡한 상황이라고 진단했다. 이어, 교통 인프라와 기타 산업입지 조건에 따라 산업단지가 조성됐으나 경기 북부와 남부의 경제 격차가 커지고 있는 상황이다. 산업단지의 북부와 남부의 격차는 현재뿐만 아니라 향후 경기남북간 경제 격차 차이로 이어질 것으로 예측했다.

연구원은 경기도 일반산업단지 효율성을 분석한 결과 상위그룹에 포함된 경기북부 산업단지의 비중은 23%에 불과했으며, 77%가 중․하위 그룹에 포함됐다. 평균 운영 기간도 북부가 남부지역보다 긴 경향을 보여 경기북부지역에 노후산단의 수도 많은 것으로 확인했다.

5년간의 생산성 변화도 경기북부 산단의 경우 32.1%가 효율성이 증가했다. 67.9%가 정체 및 감소하는 것으로 조사된 반면, 경기 남부지역 산단은 49.2%가 효율성이 높아졌다. 정체 및 감소하는 산단은 50.8%로 분석됐다.

경기북부지역의 핵심 산업시설인 산업단지의 생산성과 효율성 모두 남부에 비해 열악한 것으로 나타나 이와 관련한 대책이 필요한 실정이다.

연구원은 이에 대한 방안으로 경기북부지역은 신산업 유치가 필요하며 현재 진행 중인 고양․양주 테크노밸리와 더불어 추가적인 첨단 산업단지 조성과 경기북부 노후산단의 고도화와 스마트화를 제안했다.

조성택 경기연구원 연구위원은 “산업단지는 경기도 지역경제를 견인하는데 핵심적인 역할을 해왔다. 세계경제가 4차 산업혁명의 흐름 속에 첨단 지식을 기반으로 한 경제구조로 변화하면서 경기도 산업단지 또한 이러한 흐름에 대처해야 하는 과제 상황에 직면해 있다”며 “특히 경기북부지역의 경쟁력이 약화되고 있는 일부 산업단지는 구조 고도화와 혁신이 요구되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산업단지 경쟁력 강화를 위해 기존 산업단지 혁신과 신규 산업단지 개발지원 예산을 지속적으로 확대해야 하며 테크노밸리와 같은 첨단 산업단지 조성과 혁신클러스터 조성을 위한 다양한 정책 방안을 마련해야 한다”며 “산업단지 역시 지역 경제뿐만 아니라 국가 경제 성장의 동력이라 할 수 있다. 현재 경기북부지역은 정보통신기술(ICT)과 기존 제조업의 융합을 통한 고부가가치 창출이 요구되는 흐름에 따라 제조업 혁신과 신산업 유치, 시군단위별 지역특성에 적합한 전략산업 육성 등 실행계획이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다아라 온라인 전시관 GO
부동산부 이종수 기자입니다. 지식산업센터, 공구유통상가, 공장, 토지 등 산업 부동산 분야의 알토란 같은 정보를 제공하겠습니다.




0 / 1000
주제와 무관한 악의적인 댓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0 / 1000





추천제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