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고령 운전자 위한 안전 보조 장치 개발
김성수 기자|kss@kidd.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PDF 다운로드

고령 운전자 위한 안전 보조 장치 개발

생체 정보와 카메라로 운전자 상태 확인, 응급 시 자동 정지 기능

기사입력 2023-09-14 16:39:56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PDF 다운로드
고령 운전자 위한 안전 보조 장치 개발
핸들 위에 위치한 카메라, 왼편에 위치한 하얀색 생체정보 인식장치. 룸미러 위치에는 보조용 긴급 통보장치가 보인다. 나머지는 개발을 위한 데이터 산출 등의 장치.

[산업일보]
일산 킨텍스 제2전시장에서 15일까지 진행 중인 '2023 대한민국 안전산업 박람회(K-SAFETY EXPO)’에서 고령 운전자를 위한 안전 보조 장치가 등장했다.

해당 장치는 고령 운전자가 심혈관질환이나 실신으로 운전 불능 상태에 빠진 응급상황을 타깃으로 개발 중이다.

운전석에는 생체 정보를 측정하기 위한 장치와 카메라가 배치돼 운전자의 상태를 확인한다. 시스템이 운전자의 이상 상태로 판단하고 긴급 제동 명령을 내리면, 차량의 브레이크에 부착된 제어장치가 작동해 정지시킨다. 동시에 룸미러에 달린 보조용 긴급 통보장치가 관제센터로 제동 상황이 발생했음을 알려 119신고 등 안전조치가 이어지게 한다.

장치를 개발 중인 지능형자동차부품연구원(KIAPI) 김태형 선임연구원은 “오작동 방지를 위해 긴급 제동 실시 전 운전자에게 취소 버튼을 누르라는 알람을 띄우고, 일정 시간 답이 없을 때 시스템이 작동한다”라며 “긴급 제동 시 교통흐름 상 위험할 수도 있고, 관제센터 건립 등의 여러 개발 과제가 남아 있다”라고 설명했다.
다아라 온라인 전시관 GO
산업 관련 정책과 동향을 전달하기 위해 여러분과 만나겠습니다.


0 / 1000
주제와 무관한 악의적인 댓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0 / 1000




추천제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