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터키, 설치된 전력 용량 100GW 한계 초과 달성

전기 설비 용량 확장에 총 950억 달러 투자

기사입력 2022-05-02 11:41:02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PDF 다운로드
터키, 설치된 전력 용량 100GW 한계 초과 달성
터키투자청 단독 제공

[산업일보]
터키 전기 설비 용량이 지난 3월말 기준, 10만MW를 넘어섰다.

터키 에너지 및 천연자원부는 2일, 100,334MW에 이르렀다고 발표했다. 터키는 이로써, 설치된 전력 용량 부문에서 전 세계적으로는 14위, 유럽 국가 내에서는 6위를 기록했다.

터키투자청은 본보 기자와의 전화 통화에서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Recep Tayyip Erdoğan) 터키 대통령의 발표내용을 인용, “대통령은 공공 및 민간 부문의 부지런한 노력으로 지난 20년 동안 설치된 전력 용량을 3배 이상 늘렸으며 이 분야에 총 950억 달러의 투자가 이루어졌다"는 점을 언급했다.

투자청 관계자는 이어, "재생 가능 자원은 같은 기간 중에 터키 전체의 총 설치 용량의 54%를 달성했지만 지난 4년 동안 이루어진 발전 투자의 86%를 차지했다"라고 전했다.

국제산업부 김우겸 기자입니다. 독일과 미국 등지의 산업현안 이슈들을 정확하면서도 신속히 보도하겠습니다.


0 / 1000
주제와 무관한 악의적인 댓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0 / 1000




추천제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