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SEW유로드라이브, 단순 납품 넘어서 솔루션 공급으로 시장 공략
김진성 기자|weekendk@kidd.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PDF 다운로드

SEW유로드라이브, 단순 납품 넘어서 솔루션 공급으로 시장 공략

‘인터배터리 2024’에서 파고 줄이는 ‘안티 스웨이 솔루션’ 선보여

기사입력 2024-03-11 10:20:37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PDF 다운로드
SEW유로드라이브, 단순 납품 넘어서 솔루션 공급으로 시장 공략
(왼쪽부터) SEW유로드라이브코리아 정재한 팀장, 최종익 팀장


[산업일보]
전세계적으로 이차전지와 배터리에 관련된 시장이 새로운 먹거리로 빠르게 자리매김함에 따라 기존 제조업에 참여하고 있던 기업들도 다양한 형태로 해당 시장에 참여하고 있다.

3월 6일부터 8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 ‘인터배터리 2024’에 참가한 SEW유로드라이브코리아(주)(이하 SEW)는 독일에 본사를 둔 기업으로 세계 시장에서는 감속기 회사로 알려져 있으나, 주요 배터리 업체들이 소재 관련 기업이던 시절부터 감속기 등을 공급. 이제는 관련 솔루션 전부를 공급하는 기업으로 성장했다.

주요 배터리셀 3사에 모두 솔루션을 공급하고 있는 SEW는 이차전지 소재와 배터리 주요 3사의 생산라인에 모두 자사의 제품을 공급하고 있으며, 특히 고속‧고중량에 특화된 성능을 기반으로 물류 쪽에서 강점을 보이고 있다.

이번 인터배터리 2024에서 SEW는 ‘안티스웨이(Anti-Sway) 솔루션’을 중점적으로 소개하고 있다. SEW의 정재한 팀장은 “원통에 전해액을 투입한 뒤 컨베이어 벨트 등을 통해 이동하거나 팩을 삽입할 때 파고가 발생하는데 이를 안정화시킬 때까지 걸리는 시간을 소프트웨어의 추가를 통해 줄였다”며, “국내 배터리 주요 업체들의 관계자는 물론 해외 바이어들의 경우 ‘감명깊었다’는 표현을 할 정도로 호평을 얻었다”고 언급했다.

이 외에도 SEW는 이번 전시회에 IoT 개념을 도입해 실시간 체크 및 분석을 통한 현상의 사전 감지 및 예측과 보존까지 가능하게 한 ‘드라이브레이더(DriveRadar®)’와 배터리 업체 전용으로 강화 배어링 등의 옵션이 적용된 ‘기어박스’ 등을 공개했다.

SEW가 한국 시장에서 강점을 보이는 가장 큰 이유 중 하나는 바로 ‘토탈 솔루션 공급이 가능하다’는 점이라고 SEW 관계자는 언급했다.

SEW의 최종익 팀장은 “보통 제품의 공급에만 시선이 치우치는 경우가 많은데, SEW는 개발 때부터 OEM사와 협업해 개발과 시운전까지 모두 관여한다”며, “이러한 과정을 거치기 때문에 한번 써 본 고객사는 모두 SEW의 제품을 찾게 되며, 엔드유저들에게 완벽한 솔루션을 제공하는 것이 가능하다.”고 밝혔다.

SEW는 앞으로 이차전지 시장의 변동에 대비해 소재업체들과 반도체 기업, 오토메이션 장비 관련 기업 등 이차전지와 자동차 관련 기업들 외에도 새로운 먹거리와 장비들에 대한 시장조사를 강화하는 한편, 시장을 선점하기 위한 노력을 이어갈 예정이다.
다아라 온라인 전시관 GO
안녕하세요~산업1부 김진성 기자입니다. 스마트공장을 포함한 우리나라 제조업 혁신 3.0을 관심깊게 살펴보고 있으며, 그 외 각종 기계분야와 전시회 산업 등에도 한 번씩 곁눈질하고 있습니다.


0 / 1000
주제와 무관한 악의적인 댓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0 / 1000




추천제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