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중국 플랫폼 진출에 따른 유통·제조업 위기’ 세미나 개최
전효재 기자|storyta1@kidd.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PDF 다운로드

‘중국 플랫폼 진출에 따른 유통·제조업 위기’ 세미나 개최

공격적 마케팅 펼치는 중국 플랫폼…국회서 문제점과 기회 요인 모색

기사입력 2024-05-28 15:27:21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PDF 다운로드
‘중국 플랫폼 진출에 따른 유통·제조업 위기’ 세미나 개최
‘중국 플랫폼의 국내 시장 진출에 따른 유통·제조업의 위기’ 세미나

[산업일보]
알리익스프레스, 테무, 쉬인 등 중국 플랫폼이 국내 시장에 공격적으로 침투하며 점유율을 높이고 있다. 이에 국회에서 문제점과 기회 요인을 모색하는 자리가 마련됐다.

‘중국 플랫폼의 국내 시장 진출에 따른 유통·제조업의 위기’ 세미나가 28일 여의도 국회의원회관에서 열렸다.

세미나를 주최한 박수영 국민의힘 의원은 개회사로 “중국 플랫폼의 진출은 소비자에겐 저렴한 물건을 구입할 기회이자 안전을 위협하는 요소, 전통 판매자와 물류사업자에겐 위협이자 새로운 사업 환경을 열 수 있는 수단이기도 하다”라고 말했다.

이어 “이번 세미나가 중국 플랫폼의 국내 진출에 따른 문제점을 짚어 보고, 정책적 지원방안과 국내 온라인 유통시장 발전 방안을 찾는 소중한 시간이 되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이동일 한국유통학회 회장(세종대학교 교수)은 환영사로 “국내 유통시장은 ‘글로벌 유통기업의 무덤’이라 불릴 정도로 국내 온라인 유통플랫폼 간 경쟁이 치열했지만, 지난해 중국 플랫폼의 초저가 공세로 큰 충격에 빠졌다”면서 “우리 온라인 유통생태계도 ‘닫힌 시장’이 아닌 글로벌 공급망의 일부라는 점을 알게 됐다”라고 설명했다.

또한 “거스를 수 없는 유통시장의 변화는 온라인을 넘어 대형마트·편의점 등 오프라인 유통산업, 나아가 국내 제조 시스템에도 영향을 미칠 수밖에 없다”며 “이번 세미나를 시작으로 유통산업과 중소 제조업 전반의 충격을 완화하고 장기적으로는 제조·유통 시스템의 경쟁력 강화 방안을 마련했으면 한다”라고 전했다.

이날 세미나에서는 정연승 단국대학교 경영학부 교수, 박진용 건국대학교 경영학부 교수(한국중소기업학회 회장)이 발제를 맡아 중국 직구 급성장의 영향과 대응 방안, 중소상공인과 중소제조사의 정책 지원 방안을 논의했다.

이어진 토론회에는 이정희 중앙대학교 경제학부 교수를 좌장으로 옥경영 숙명여대 소비자경제학과 교수, 구진경 산업연구원 박사, 백운섭 한국플랫폼입점사업자협회 회장, 윤영범 산업통상자원부 온라인유통 TF팀 팀장, 우경필 중소벤처기업부 사업영역조정가 과장 등 전문가들이 참석했다.

토론자들은 ▲중국 플랫폼의 개인정보 보안 문제 ▲인공지능(AI) 결합 C커머스 공세 우려 ▲중국 플랫폼 가격경쟁력에 대응할 국내 유통구조 점검 등 다양한 주제로 논의를 이어나갔다.
다아라 온라인 전시관 GO


0 / 1000
주제와 무관한 악의적인 댓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0 / 1000




추천제품



산업전시회 일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