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수출 중소중견기업, 전사적 ESG 경영 실천 나선다

수출 중소중견기업, 전사적 ESG 경영 실천 나선다

[산업일보]
친환경, 사회적 가치, 투명 경영을 통해 글로벌 중점가치 변화에 선도적으로 대응하고 한국 수출 중소·중견기업의 ESG 경영을 지원하기 위한 노력이 이어지고 있다.

KOTRA는 21일 ‘KOTRA 지속가능경영위원회’를 개최하고, ESG 경영 추진계획을 대내외에 선포했다. ESG 경영 3대 추진 방향으로 ▲전사적 ESG 실행으로 지속가능경영 구현 ▲우리 기업의 글로벌 ESG 이슈 대응지원 ▲ESG 경영 통합 추진 체계 마련을 제시했다. 이 자리에는 기업, 학계, 시민단체 등으로 구성된 외부 자문위원단이 온라인으로 함께 참석해 KOTRA가 추구해야 할 ESG 경영 방향에 대한 심도 있는 토론이 이어졌다.

KOTRA는 ESG 경영 실천의 일환으로 사내에서 일회용 컵 사용을 중단하는 적극적인 친환경 경영 행보에 나섰다. 이를 통해 연간 탄소 배출량 약 4.16톤, 물 사용량 7천571톤 감소 및 나무 1천514그루를 심는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연말까지 친환경 국제표준인증(ISO 14001) 취득을 추진하고, K-RE100(국내 전기소비자가 재생에너지 전기를 사용, ‘재생에너지 사용확인서’ 발급)에 가입해 2050년까지 기관에서 사용하는 전력량의 100%를 재생 에너지원으로 충당한다는 목표를 설정했다.

KOTRA는 전 직원이 ESG 경영 실천에 동참할 수 있는 다양한 캠페인을 추진 중이다. 지난 15일에는 ‘1일 1Green, 전직원 친환경 실천 서약 캠페인’을 통해 직원들이 직접 서약카드에 서명하며 친환경 실천을 다짐했다.

국가 친환경 제도인 ‘탄소포인트제’에 직원들이 자발적으로 가입해 가정에서의 친환경 실천을 유도하는 캠페인도 추진하고 있으며, 현재 임직원 150여 명이 가입했다. MZ세대 직원들을 겨냥해 메타버스에서 가상으로 ESG 실천을 경험할 수 있는 ‘메타버스 KOTRA ESG 실천관’도 운영한다.

유정열 KOTRA 사장은 “전 세계적으로 지속가능성에 대한 관심과 요구가 높아짐에 따라, ESG 경영은 선택이 아닌 필수가 됐다”며 “KOTRA는 국민의 눈높이와 글로벌 기준에 맞도록 기관 자체의 ESG 경영에 힘쓰는 것은 물론, 우리 기업의 ESG 경영 역량 제고를 위한 체계적인 지원을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ad광고추천제품

0 / 1000

추천제품

1/9

가상화폐 시세

loader
Bitcoin logo icon

비트코인

%
Ethereum logo icon

이더리움

%
Ripple logo icon

리플

%
Provided by Bithumb logo icon
산소통 트위터 산소통 facebook

산업인과 소통하는 산업전문미디어

산업인과 소통하는
산업전문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