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세계보안엑스포] ‘전자카드 근무관리 시스템’으로 산업현장 체계적 인력관리
조혜연 기자|chohyeyeon@kidd.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PDF 다운로드

[세계보안엑스포] ‘전자카드 근무관리 시스템’으로 산업현장 체계적 인력관리

전자카드 및 지문 이용해 근로자 출·퇴근 기록

기사입력 2022-04-21 16:22:38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PDF 다운로드
[세계보안엑스포] ‘전자카드 근무관리 시스템’으로 산업현장 체계적 인력관리
지문 및 전자카드를 인식하는 시스템

[세계보안엑스포] ‘전자카드 근무관리 시스템’으로 산업현장 체계적 인력관리
이동형 단말기


[산업일보]
투명성 확보와 체계적인 인력관리를 위해 건설현장에서 도입한 '전자카드 근무관리 시스템'은 기업 규모와 공사규모에 따라 의무적으로 도입해야한다. 현장 일용직 근로자들이 각자 발급받은 전자카드 및 지문으로 현장에 설치한 단말기에 출·퇴근 기록을 남기면, 사업주는 이를 취합, 건설근로자공제회에 퇴직부금 등을 신고하는 시스템이다.

현재 100억 규모 이상의 공공 공사와 300억 규모 이상의 민간 공사에는 이같은 시스템을 반드시 적용해야 한다. 정부는 오는 7월 50억 규모의 공공 공사와 100억 규모의 민간 공사까지 의무적용 범위를 확대한다.

20일부터 경기도 일산 킨텍스(KINTEX)에서 열린 ‘제21회 세계보안엑스포(SECON & eGISEC 2022)’ 행사장에 관련 시스템이 전시돼 건설 및 보안업계의 관심을 샀다.

세계보안엑스포에 참가한 ㈜유니온커뮤니티의 모수인 영업대표는 현장에서 만난 기자에게 “건설근로자공제회 단말기 지정 인증을 획득한 시스템을 지난해부터 약 500개 현장에 설치했다”고 밝혔다.

단말기는 이동형, 벽부형, 부스형, 턴게이트형 등 4가지 방식으로 운영하고 있는데, 그 중 이동형 단말기의 경우 토목공사현장 등 인터넷을 연결할 수 없는 장소에서 무선 통신 기기를 필요로 할 때 사용한다는 것이 모 영업대표의 설명이다.
다아라 온라인 전시관 GO


0 / 1000
주제와 무관한 악의적인 댓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0 / 1000




추천제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