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기요금(산업용) 인상, 주택용·소상공인 등 요금 동결
김인환 기자|kih2711@kidd.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PDF 다운로드

전기요금(산업용) 인상, 주택용·소상공인 등 요금 동결

오늘(9일)부터 산업용 대용량 평균 10.6원/kWh 인상

기사입력 2023-11-09 07:43:48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PDF 다운로드
전기요금(산업용) 인상, 주택용·소상공인 등 요금 동결

[산업일보]
한국전력이 누적된 전기요금 인상요인의 일부를 반영, 효율적 에너지소비를 유도하기 위한 전기요금 조정방안을 발표했다.

9일 한전에 따르면, 국제 연료가격 폭등 등의 영향으로 한전의 2021년부터 올해 상반기까지 누적적자는 약 47조원, 올해 상반기 부채는 약 201조원에 달해 재무부담이 가중되는 등 전기요금 인상이 불가피하다고 했다.

또한, 낮은 요금수준으로 인한 에너지 다소비·저효율 구조의 개선과 동계 안정적 전력수급을 위해서도 요금조정을 통한 가격신호 기능 회복이 필요하다는 판단에서다.

이번 전기요금 조정은 원가 상승요인을 반영하되, 물가, 서민경제 부담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했다고 밝혔다.

우선, 고물가·고금리 장기화와 경기침체로 인해 일반 가구, 자영업자 등 서민경제의 부담이 특히 클 것을 감안, 이들에 대해서는 인상속도 조절을 위해 금번은 요금을 동결하고, 향후 국제 연료가격, 환율 추이 등을 살펴가며 요금조정을 검토할 계획이다.

산업용 고객(약 44만호) 중에서도 중소기업이 주로 사용하는 산업용(갑)(약 40만호)은 동결하고, 대용량 고객인 산업용(을)에 대해서는 9일부터 전력량요금을 평균 10.6원/kWh 인상하는 것으로 결정했다.

시설규모 등에 따라 요금부담 여력을 고려해 전압별 세부인상폭을 차등화했으며, 이에 따라 산업용(을) 고압A는 6.7원/kWh 인상, 그 외 산업용(을) 고압B·C는 13.5원/kWh 인상했다.
2홀
전기·전자, 반도체
GO

현장의 생생함을 그대로 전달하겠습니다.


0 / 1000
주제와 무관한 악의적인 댓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0 / 1000




추천제품



산업전시회 일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