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포티넷, 삼성중공업과 해양/선박 OT 보안 시장 협력
김성수 기자|kss@kidd.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PDF 다운로드

포티넷, 삼성중공업과 해양/선박 OT 보안 시장 협력

기사입력 2024-03-11 08:53:1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PDF 다운로드
포티넷, 삼성중공업과 해양/선박 OT 보안 시장 협력

[산업일보]
최근 선박에 대한 해킹 및 랜섬웨어 등 사이버 위협이 증가함에 따라 내외부 사이버 위협으로부터 선박을 보호하고, 선박 운항 안전성을 확보하기 위해 국제선급연합회(IACS)는 2022년 4월 UR E26과 E27을 채택한 바 있다.

UR E26은 선박의 설계, 건조, 시운전 및 운항기간 내 선박의 네트워크에 IT/OT장비를 안전하게 통합하는 것을, UR E27은 서드-파티 장비 공급업체가 시스템 무결성을 확보 및 강화하는 것을 목표로 하며, 2024년 7월 1일 이후 건조 계약이 체결된 신규 선박에 필수적으로 적용된다.

네트워킹과 보안의 융합을 주도하는 글로벌 사이버 보안 기업인 포티넷 코리아(조원균 대표)는 해양 조선 분야의 글로벌 리더인 삼성중공업(최성안 대표)과 ‘해양/선박 OT(Operation Technology) 보안 시장에서의 상호 협력을 위한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MOU 체결식은 포티넷코리아 조원균 대표와 포티넷 아시아태평양 지역 OT 부문 대표 마이클 머피(Michael Murphy), 삼성중공업의 최종웅 센터장과 배경원 그룹장 등 두 기업 담당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사는 국제선급연합회(IACS)의 새로운 보안 규정에 부합하도록 강화된 표준 해상 사이버보안 설계를 위해 공동 협력할 계획이다. 또한, 사이버 보안 시장의 저변을 확대하고 망 분리 및 OT 프로토콜 기반 보안 서비스, 육상 원격 감시 및 제어, 자율운항선박 등 해양 분야의 미래 선두 기술의 적용 확대를 위해 협력키로 했다.

포티넷은 자사 플랫폼 솔루션을 기반으로 강화된 해양 사이버 보안 설계, 해양 환경에서의 운영을 위한 솔루션 최적화, 포티넷 제품에 대한 교육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삼성중공업이 건조하는 선박이 새로운 UR E26 및 E27 필수 요건을 완벽하게 충족할 수 있도록 OT 보안 강화를 지원할 예정이다.

포티넷코리아의 조원균 대표는 “이번 협력을 통해 해상/선박 사이버 보안 부문에서 글로벌 차원의 지원체계 및 협력을 강화해 삼성중공업이 국제선급연합회(IACS)의 새로운 보안 규정을 준수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며, “포티넷은 OT 보안 분야의 리더로서, 해양 사이버 보안 산업을 위한 OT 보안 및 디지털 혁신을 강화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다아라 온라인 전시관 GO
산업 관련 정책과 동향을 전달하기 위해 여러분과 만나겠습니다.


0 / 1000
주제와 무관한 악의적인 댓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0 / 1000




추천제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