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에어컨 실외기 식히는 안개분무 기술…“탄소중립 기술로 활용”
전효재 기자|storyta1@kidd.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PDF 다운로드

에어컨 실외기 식히는 안개분무 기술…“탄소중립 기술로 활용”

'HVAC KOREA 2024', 고압 안개 분무 시스템 소개

기사입력 2024-05-22 17:38:49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PDF 다운로드
에어컨 실외기 식히는 안개분무 기술…“탄소중립 기술로 활용”
설명하는 에버디포 관계자

[산업일보]
안개 분무 기술로 건물 에너지 사용량을 낮추고 건설 현장의 비산·미세먼지도 줄인다.

‘대한민국 기계설비전시회(HVAC KOREA 2024)’에 참가한 에버디포가 ‘고압 안개 분무 시스템’을 소개했다.

박정근 에버디포 대표는 “초미세 안개를 고압 분사해 두터운 층을 형성하는 솔루션”이라면서 “7m부터 90m까지 다양한 현장에 맞는 솔루션을 보유했다”라고 설명했다.
에어컨 실외기 식히는 안개분무 기술…“탄소중립 기술로 활용”
안개 분사기

안개 분사기는 주로 건설현장에서 사용한다. 미세한 안개를 분사해 공중에 떠다니는 초미세먼지와 공사 과정에서 나오는 비산먼지를 붙잡는다.

박정근 대표는 “건설·토목공사·철거 현장은 시내나 주택가에 위치한 경우가 많다”며 “미세한 안개 입자가 대기 중 오염물질을 포집하고, 현장 온도도 낮출 수 있다”라고 말했다.

에어컨 실외기용 안개 분무 솔루션도 선보였다. 실외기가 작동할 때 안개를 뿌려 온도를 낮추는 것이다.
에어컨 실외기 식히는 안개분무 기술…“탄소중립 기술로 활용”
에어컨 실외기용 안개 분무 솔루션

박 대표는 “에어컨 실외기 주변 온도를 5°C정도 낮춰 흡입하는 공기를 식히고, 그만큼 냉각에 들어가는 에너지를 줄일 수 있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공기질 개선을 위해 공기청정기를 주로 활용하지만, 실외에서 사용하기 어려운 점 등 한계가 많다”면서 “안개 분무 시스템을 ESG(환경, 사회, 지배구조) 대응, 탄소 중립 기술로 브랜드화해 안정적인 환경 개선 솔루션을 제공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이번 전시회는 22일부터 24일까지 서울시 세텍(SETEC)에서 열린다.
다아라 온라인 전시관 GO


0 / 1000
주제와 무관한 악의적인 댓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0 / 1000




추천제품



산업전시회 일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