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카드뉴스] 차량용 반도체 수급난, 완성차 업체 움직임 바꾼다

공급난 사태 지속…車 기업들 반도체 내재화 나서

@IMG2@
@IMG3@
@IMG4@
@IMG5@
@IMG6@
@IMG7@
@IMG8@
[산업일보]
올해 상반기부터 시작된 차량용 반도체 공급난 사태가 장기화하고 있습니다. 전력 공급, 차체 제어, 내비게이션 등에 사용되는 차량용 반도체는 수요 예측 실패와 자연재해, 코로나19 확산 등의 영향으로 공급 부족 문제가 발생했는데요.

한국수출입은행의 ‘차량용 반도체 공급난과 대응 전략’ 보고서에 따르면, 반도체 재고 부족으로 자동차 생산량은 감소했으나 자동차 수요가 빠르게 회복하면서 지난 9월 미국의 신차 소비자물가지수는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습니다.

이에 완성차 업계들은 반도체 내재화·대제품 적용·경영전략 변화 등을 통해 생산 차질 최소화와 안정적인 공급망 확보에 주력하고 있습니다. 특히 미래자동차 산업은 자동차 제조, 소프트웨어 개발, 고성능 반도체 설계 능력이 모두 요구돼 업체 간 협력이 더욱 강화될 것으로 보입니다.

대표적인 예로 폭스바겐그룹은 2025년까지 그룹 내 모든 차량에 적용할 수 있는 소프트웨어(VW.OS) 개발에 나섰습니다. 현대모비스는 현대오트론의 반도체 사업 부문을 인수하고 전기차용 전력반도체·자율주행용 고성능 반도체 개발 계획을 세웠죠.

한국수출입은행 김호건 책임연구원은 ‘차량용 반도체 공급망의 구조적 문제로 공급난은 2022년까지 지속될 전망’이라며 ‘완성차 업체는 고성능 반도체와 차량 소프트웨어가 핵심이 되는 미래자동차로의 전환을 가속할 것’이라고 했습니다.

산업인과 소통하는 산업전문 미디어 '산소통'
[카드뉴스] 차량용 반도체 수급난, 완성차 업체 움직임 바꾼다

[카드뉴스] 차량용 반도체 수급난, 완성차 업체 움직임 바꾼다

[카드뉴스] 차량용 반도체 수급난, 완성차 업체 움직임 바꾼다

[카드뉴스] 차량용 반도체 수급난, 완성차 업체 움직임 바꾼다

[카드뉴스] 차량용 반도체 수급난, 완성차 업체 움직임 바꾼다

[카드뉴스] 차량용 반도체 수급난, 완성차 업체 움직임 바꾼다

[카드뉴스] 차량용 반도체 수급난, 완성차 업체 움직임 바꾼다

[산업일보]
올해 상반기부터 시작된 차량용 반도체 공급난 사태가 장기화하고 있습니다. 전력 공급, 차체 제어, 내비게이션 등에 사용되는 차량용 반도체는 수요 예측 실패와 자연재해, 코로나19 확산 등의 영향으로 공급 부족 문제가 발생했는데요.

한국수출입은행의 ‘차량용 반도체 공급난과 대응 전략’ 보고서에 따르면, 반도체 재고 부족으로 자동차 생산량은 감소했으나 자동차 수요가 빠르게 회복하면서 지난 9월 미국의 신차 소비자물가지수는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습니다.

이에 완성차 업계들은 반도체 내재화·대제품 적용·경영전략 변화 등을 통해 생산 차질 최소화와 안정적인 공급망 확보에 주력하고 있습니다. 특히 미래자동차 산업은 자동차 제조, 소프트웨어 개발, 고성능 반도체 설계 능력이 모두 요구돼 업체 간 협력이 더욱 강화될 것으로 보입니다.

대표적인 예로 폭스바겐그룹은 2025년까지 그룹 내 모든 차량에 적용할 수 있는 소프트웨어(VW.OS) 개발에 나섰습니다. 현대모비스는 현대오트론의 반도체 사업 부문을 인수하고 전기차용 전력반도체·자율주행용 고성능 반도체 개발 계획을 세웠죠.

한국수출입은행 김호건 책임연구원은 ‘차량용 반도체 공급망의 구조적 문제로 공급난은 2022년까지 지속될 전망’이라며 ‘완성차 업체는 고성능 반도체와 차량 소프트웨어가 핵심이 되는 미래자동차로의 전환을 가속할 것’이라고 했습니다.

산업인과 소통하는 산업전문 미디어 '산소통'
ad광고추천제품

0 / 1000

추천제품

1/9

가상화폐 시세

loader
Bitcoin logo icon

비트코인

%
Ethereum logo icon

이더리움

%
Ripple logo icon

리플

%
Provided by Bithumb logo i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