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고객 신뢰’로 계속되는 RX ISG의 전시산업
김우겸 기자|kyeom@kidd.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PDF 다운로드

‘고객 신뢰’로 계속되는 RX ISG의 전시산업

‘2023 Busan Seminar'서 RX ISG 아시아·중국·한국 총괄대표들을 만나다

기사입력 2023-08-25 17:48:37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PDF 다운로드
[산업일보]
글로벌 전시 주최사 RX ISG Korea가 18일, 시그니엘 부산에서 '2023 Busan Seminar(이하 '2023 부산 세미나')'를 개최하고 주요 해외전시 소개와 마케팅 전략 및 성공 사례를 공유했다.(본보 22일자 보도)

해당 세미나는 ▲Who is RX? What We Do? ▲China Market Trend & RXC Shows ▲Preparation Tips for an Exhibition ▲Success Story & RX ISG Role▲ Korea Market Trend & RXK Shows 등 다양한 주제로 진행됐다.

이날 현장에서 만난 Ronald Wu RX ISG 아시아 총괄대표, Josephine Lee RX 중국 총괄대표(RXGC), 김재윤 RX ISG_한국 총괄 이사와 코로나19 이후 중국과 한국 전시회의 현황 및 해외 전시회 전망에 대해 이야기 나눴다.

다음은 Ronald Wu, Josephine Lee, 김재윤 총괄대표와의 일문일답.

Ronald wu RX ISG_아시아 대표


-. 현재 코로나19와 관련된 중국의 상황이 훨씬 더 유연해지고 있다. 앞으로 중국과 한국, 그리고 전세계적으로 비즈니스를 어떻게 구축하고 개선하고 싶은지?
▲팬데믹 기간에 고객들이 오프라인 전시에 직접 참여할 수 없었기 때문에, 대신 꽤 많은 디지털 제품 큐레이팅을 진행하는 등 (비즈니스) 회복을 준비했다.

중국은 세계 다른 지역보다 (코로나19가) 늦게 끝났지만, 그 기간 동안 우리는 지속적으로 고객과 소통하며 더 많은 신뢰를 주었고 좋은 결과를 얻었다. 실제로 코로나19 조치가 해제된 직후 중국과 한국의 고객들은 우리 전시회에 매우 빠르게 참여하기 시작했고, 다른 일부 전시회에도 참여하고 있다.

우리가 해왔던 일들이 바로 그런 것들이다. 고객과 계속 소통하고 디지털 제품을 준비하며 구매자와 연결될 수 있도록 도왔다.

팬데믹 이후에도 디지털 제품은 실제 전시회에 참여하는 고객에게 여전히 큰 도움이 된다. 디지털 제품은 고객에게 매우 좋은 선택 중 하나로 우리가 팬데믹에서 실험한 디지털 제품도 마찬가지다. 팬데믹 이후에는 사업을 구축하기 위한 준비이기도 하다. 그러나 고객에게는 무역 전시회가 필요하고 팬데믹 기간에도 여전히 대면 회의가 필요하다.

어떤 사람들은 세상이 변해서 디지털 참여, 디지털 온라인 콘텐츠가 무역 전시회를 대체할 것이라 말한다. 주최자로서 걱정은 됐지만 3년이 지난 후에도 고객들은 우리에게 여전히 전시회에 가고 싶다고 말했다. 이것이야말로 고객이 우리에게 준 신뢰다. 무역 박람회는 다른 제품들이 대체할 수 없는 가치를 얻었다고 생각한다.

-. 전시참가자들한테 추가로 건의하고 싶은 사항은 무엇인가?
▲당분간은 고객들에게 전시회를 잘 준비하라고 제안하고 싶다. 과거에는 전시 부스 위치를 선택하는 데 많은 시간을 소비했다. 이 부스가 좋은 위치에 있는지, 저 부스가 나쁜 위치에 있는지에 대해 말이다.나는고객들에게 전시회에 참여하는 것이 하나의 마케팅 공간이라고 생각하라고 권하고 싶다.공간의 위치는 그들의 참여, 복귀에 영향을 미치는 하나의 요소일 뿐이다.

우리는 특히 한국 고객을 위한 맞춤형 매칭을 위해 그들을 초대한다. 지난해 중국에서 열린 매우 유명한 자동화 전시회에서 한국 고객들을 위해 준비한 기술 프로그램에 좋은 호응을 받았다. 한국 고객(참가기업)뿐만 아니라 중국 고객들, 쇼에 참여하시는 모든 고객들께 제가 드리고 싶은 제안은 단순 전시 홍보뿐만 아니라 다른 프로그램을 통해 혜택을 제공할 수 있는 방안도 검토하는 것이다.

누구나 가장 좋은 위치의 부스를 원하지만 주요 부스는 항상 제한적일 수밖에 없다. 많은 시간과 에너지가 들지만 전시팀과 소통하며 더 많은 주요 부스 위치를 요청했다. 하지만 전시회를 통해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는 또 다른 방법으로, 온라인, 오프라인 공간, 그외 다양한 방식으로 우리 전시회 참여를 이끌어내기 위해사전에 고객사와 접촉하는 것이다.


Josephine Lee RX ISG_중국 총괄대표


-. 중국은 코로나19로 오랫동안 어려움을 겪었지만 국내 상황이 차차 좋아지고 있는 것 같다. 전시산업 측면에서 중국의 상황에 대해서 간략하게 설명 부탁한다.
▲우선, 코로나19로 3년 동안 매우 어려운 상황을 겪으며 다시 사업을 재개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 올해 1월부터 중국은 이미 모든 코로나 관련 제한을 해제했다. 덕분에 지난 6개월 간 흥미로운 행사들이 있었다.

팬데믹 기간 동안 많은 고객들이 대면 미팅을 가질 수 있길 고대했다 생각한다. 팬데믹 기간에도 우리는 온라인 활동과 줌(ZOOM)을 통해 연결될 수 있었지만 우리가 악수하며 직접 마주보는 마법 같은 순간을 대체할 수 있는 것은 없다. 이는 우리에게 많은 것을 의미한다.

지난 몇 달 동안의 모든 행사에서 방문객 수와 참가사 수는 2019년을 넘어섰다. 모든 국가가 정상 범주로 가려면 시간이 좀 더 걸리겠지만 우리는 전시회가 사람들이 비즈니스를 수행하는 데 매우 중요하고 효율적이며 획기적인 플랫폼으로 남아 있다고 확신하다.

-. 3분기와 4분기가 다가오고 있는데, 앞서, Edison Li가 소개한 디스플레이를 포함한 단기 계획은 어떻게 되는 지?
▲2-3분기 동안에는 코로나19로 인해 공급망이 중단되고, 노동력 부족으로 인해 중국뿐만 아니라 전세계적으로 문제가 있었다.

중국에서는, 주요 우선순위 중 하나가 선진 제조업, 스마트 제조업, 핵심 분야의 혁신을 추구하는 것이다. 그리고 실제로 자동차와 디스플레이 분야를 포함한 모든 산업에 적용된다. 디스플레이 부문의 경우, 많은 고객들이 새로운 애플리케이션을 찾고 있다. 디스플레이는 근래 고해상도 기술이 도입되면서 제품 경쟁력이 한층 심화되고 있다.

예를 들어, 자동차 산업에서 디스플레이는 실제로 운전자가 도로와 교통 상황을 보다 효율적으로 볼 수 있도록 도와준다. 헤드업 디스플레이 및 애플리케이션 분야는 리테일 외에도 전자 업계에서도 널리 사용된다.

고객들은 갈수록 발전해가고 있고, 참관객들은 새로운 분야에 다양한 제품들을 적용할 수 있는 새로운 비즈니스 기회를 기대하고 있다.

김재윤 RX ISG_한국총괄 이사


-. 최근 RX가 국내외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하고 있는데, 이번 부산 세미나를 통해서 전하고 싶은 메시지는 무엇인가?
▲RX의 400개가 넘는 행사들을 여러 기관과 단체에 일일이 소개할 수 없어 이번 행사를 통해 선보이고 싶었다. 또 한국 기업, 특히 부산 경남 기업에서 RX의 해외 행사들에 참여하면 좋은 성과들을 냈는데, 이런 긍정적 효과도 알리고 싶어 이번 행사를 주최하게 됐다.

-. 오늘 큰 행사인 만큼 중국을 대표하는 분도 참석해 발표 해 주시고, 최근 코로나19도 완화 됐는데 국내사업부의 향후 계획에 대해서도 간략하게 설명 부탁드린다.
▲코로나19로 발생 당시, 이전부터 북경 아시아 사무소에서 계속 생활하다보니 중국 내 상황들을 몸소 체험할 수 있었다. 한국기업들이 중국에서 어떻게 비즈니스를 풀어 나가야 할지에 대해 많은 분들과 고민하던 중 중국의 출입국이 제한적이다 보니 한국 기업의 중국 행사 참여가 그 자체로 주목 받는다는 것을 확인했다.

또 지금 미국 등 무역 관계로 인해 중국 시장에 진입하지 못하는 해외 참가사들이 많다. 이 기회를 잘 활용하면 한국의 여러 기술과 제품들에 대해 비즈니스를 확장할 수 있을 것이다.

-. 국내에서도 경기침체 장기화로 걱정이 많을텐데, 전시회를 통해서 어떤 시너지를 낼 수 있을까
▲한국은 수출 중심 국가다 보니 국내에서만 사업을 키우기 보단 전시 참가를 통해 해외로 진출하길 추천한다. 현재 한류, K-pop이 활성화되고 인기가 많다 보니 한국 제품에 대한 수요도 덩달아 증가하고 있다. 이런 흐름에 힘입어 빠른 진출로 더 환영 받으며 비즈니스를 키워가기 좋은 때라고 본다.
다아라 온라인 전시관 GO
국제산업부 김우겸 기자입니다. 산업인들을 위한 글로벌 산업 트렌드와 현안 이슈에 대해 정확하면서도 신속히 보도하겠습니다.


0 / 1000
주제와 무관한 악의적인 댓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0 / 1000




추천제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