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국후지제록스, ‘자원순환선도기업’선정…대통령 표창수상
홍보영 기자|papersong@kidd.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PDF 다운로드

한국후지제록스, ‘자원순환선도기업’선정…대통령 표창수상

자원순환 시스템 통한 경제적 · 환경적 공로 인정받아

기사입력 2014-09-15 18:00:16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PDF 다운로드
한국후지제록스, ‘자원순환선도기업’선정…대통령 표창수상


[산업일보]
문서관리 컨설팅 기업 한국후지제록스(대표 우에노야스아키)는 ‘2014 자원순환선도기업 대상’에서 대통령표창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2007년도에 제정된 ‘자원순환선도기업대상'은 폐기물감량을 통해 비용절감과 환경보존에 기여한 우수사업장에 수여되는 상이다. 시상식은 지난 12일 서울시 영등포구 선유도공원에서 개최된 ‘제6회 자원순환의 날’ 행사에서 진행됐다.

한국후지제록스는 환경경영을 통한 기업의 사회적책임을 다하기 위해 다양한 친환경 활동을 전개해왔다. 특히 자체자원순환시스템을 구축해 ‘폐기물발생제로’라는 뜻의 ‘폐기제로’를 업계 최초로 3년 연속 달성했다. 이번 대통령표창수상은 이러한 한국후지제록스의 환경경영성과와 노력을 인정받은 결과다.

‘자원순환시스템’은 제품의 라이프사이클(life cycle)을 고려한 순환형 재활용시스템과 후지제록스의 독자적인 회수물류시스템을 활용한 것이다. 수명이 다한 복합기나 카트리지는 공장으로 회수해서 재사용이 가능한 제품이나 부품을 재 제조를 통해 사용 가능한 제품으로 만들고, 재사용이 불가능한 제품은 철, 알루미늄, 유리, 플라스틱 등 물질별로 33개의 카테고리로 분류해 재활용이 가능한 유용한 자원으로 되돌린다. 한국후지제록스는 2011년 6월 인천개발생산본부에 재 제조 ‧ 재자원화라인을 구축해 전국의 폐 제품을 처리하고 있다.

이 시스템을 통해 한국후지제록스는 매년 약 8,000대의 복합기를 재자원화하고 있다. 지금까지 재 자원화된 천연자원은 약 2,500톤이며, 이를 경제적 가치로 환산하면 약 10억 2,000만 원에 해당한다. 이탄화탄소 배출량은 6,000여 톤이 절감됐다.

한국후지제록스는 재자원화활동으로 환경보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2012년 11월 인천상공회의소가 주관하는 ‘환경경영대상’에서 환경부장관상을 수상한바 있다. 또 작년 12월에는 카트리지를 연료화하는 ‘폐카트리지 고형화 처리기술’로 환경부의 ‘녹색기술인증’을 취득했으며, 올해 1월부터는 환경부와 플라스틱폐기물의 재활용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는 등 친환경 경영전파에 앞장서고 있다.

우에노야스아키 한국후지제록스 대표이사 사장은 "한국후지제록스는 사용이 끝난 제품도 폐기물이 아닌 귀중한자원이라는 생각을 바탕으로 자원순환시스템을 지속적으로 운영하고 있다”며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해 환경경영은 선택이 아니라 필수인 만큼 재자원화 사업의 확대는 물론 정부 정책을 앞장서지 원하는 자원순환 선도 기업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수상소감을 밝혔다.

이어 그는 "한국후지제록스와 후지제록스그룹은 환경보전을 위해 자원순환시스템에 지속적으로 투자를 늘려갈 계획”이라며 “생산 및 폐기는 물론, 효율적인 문서관리서비스를 통해 출력량 감소 및 소비전력 감소 등 고객의 환경보전을 위한 활동을 강화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다아라 온라인 전시관 GO
산업1부 홍보영 기자입니다. 국내외 무역과 로봇, IoT, 기계·금형산업에 대한 참 소리를 전합니다.^^


0 / 1000
주제와 무관한 악의적인 댓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0 / 1000




추천제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