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국국제기계박람회] 생산설비 영상으로 실시간 관제…'설비용 블랙박스'
조혜연 기자|chohyeyeon@kidd.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PDF 다운로드

[한국국제기계박람회] 생산설비 영상으로 실시간 관제…'설비용 블랙박스'

윈텍, KIMEX 2022서 ‘머신아이’ 선보여

기사입력 2022-07-26 14:53:2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PDF 다운로드
[한국국제기계박람회] 생산설비 영상으로 실시간 관제…'설비용 블랙박스'

[한국국제기계박람회] 생산설비 영상으로 실시간 관제…'설비용 블랙박스'

[한국국제기계박람회] 생산설비 영상으로 실시간 관제…'설비용 블랙박스'
머신아이 시스템을 소개하는 윈텍 관계자

[산업일보]
자동화 설비 전문기업 윈텍(대표 최경성)이 26일부터 29일까지 일정으로 경상남도 창원컨벤션센터(CECO) 제1, 2전시장에서 개최한 ‘2022 한국국제기계박람회(Korea International Machinery Expo, KIMEX 2022)’에 참가해 실시간 설비 진단시스템 ‘머신아이(Machine Eye)’를 선보였다.

일명 ‘설비용 블랙박스’인 머신아이는 생산설비의 동작 상태를 영상으로 관제할 수 있는 시스템으로 사용자가 스마트 폰을 통해 원격 관리할 수 있다.

설비의 이상 발생 시 시점 전·후의 상태를 영상으로 저장하기 때문에 고장 원인 파악 및 신속한 대처가 용이하다는 것이 윈텍 측의 설명이다.

전시장에서 시스템을 소개한 이 회사 관계자는 “국내에서 개발 및 생산을 직접하고 있다”면서 “스마트팩토리의 설비 유지와 보수 측면에서 많은 기업들이 관심을 두고 있다”고 소개했다.
다아라 온라인 전시관 GO


0 / 1000
주제와 무관한 악의적인 댓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0 / 1000




추천제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