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포토뉴스] 커피 찌꺼기로 만든 텀블러, ‘신기하네’
김대은 기자|kde125@kidd.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PDF 다운로드

[포토뉴스] 커피 찌꺼기로 만든 텀블러, ‘신기하네’

버려지는 찌꺼기와 PP 섞어 제작해

기사입력 2024-02-15 17:40:4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PDF 다운로드
[포토뉴스] 커피 찌꺼기로 만든 텀블러, ‘신기하네’
재활용 텀블러 살펴보는 참관객

[산업일보]
‘커피박 재자원화 프로젝트’에 따르면 아메리카노 한 잔을 추출하는데 평균 15g 정도의 원두가 사용된다. 그런데 커피를 추출하고 나면 99%의 원두는 커피찌꺼기(커피박)으로 버려진다.

일부 까페에서는 손님들에게 방향제 등으로 제공하기도 하지만, 대부분의 커피박은 그대로 폐기돼 버린다.
[포토뉴스] 커피 찌꺼기로 만든 텀블러, ‘신기하네’
재활용 텀블러 견본

대치동 세텍(SETEC)에서 열린 ‘2024 서울 까페&베이커리 페어’에는 이런 커피박을 재활용한 텀블러가 등장했다.

이 텀블러는 재생처리를 거쳐 유기비료로 분류되고 남은 커피박을 PP(polypropylene, 폴리프로필렌)와 섞어 제작했다.

업체 관계자는 “커피박을 통해 텀블러 제작에 쓰이는 PP의 20% 정도를 절감했다”라며 “완벽한 친환경이라고 하긴 어렵지만, 버려지는 커피박을 재활용하고, PP를 줄인다는 데 의의가 있다”라고 밝혔다.

한편, 15일 개최된 ‘2024 서울 까페&베이커리 페어’는 세텍 전관에서 18일까지 진행된다.
다아라 온라인 전시관 GO


0 / 1000
주제와 무관한 악의적인 댓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0 / 1000




추천제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