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AI와 함께, ‘블로그 글쓰기’
김대은 기자|kde125@kidd.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PDF 다운로드

AI와 함께, ‘블로그 글쓰기’

“AI, 'KOREA PACK 2024','ICPI WEEK 2024' 홍보글 작성해줘”

기사입력 2024-04-15 15:20:28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PDF 다운로드
AI와 함께, ‘블로그 글쓰기’
Microsoft Copilot을 통해 생성한 이미지
[산업일보]
“빨리 AI시대가 왔으면 좋겠어요. 연기도 AI가 잘하고, 인간이 잘난 척할 수 있는 게 하나도 없는 세상이 오면, 잘난 척할 필요도 없는 세상이 오면 얼마나 자유로울까? 인간은 그냥 사랑만 하면 되고”

드라마 ‘나의 아저씨’의 명대사 중 하나다. 2018년 방영된 드라마 속 ‘AI시대’는 생성형AI(인공지능) ChatGPT의 출시로 가속화되고 있다.

생성형 AI는 전 산업에 영향력을 끼치고 있다. 머신비전이나 자율제조처럼, 사무업무에도 그 쓰임새를 제공하고 있는 것이다. 본 기자는 ‘생성 AI 플랫폼’을 표방하는 AI 서비스 ‘뤼튼’을 통해 대중적인 사무업무라고 볼 수 있는 ‘블로그’ 작성을 체험해 보기로 했다.

지난달 뤼튼은 대대적인 업데이트를 단행했다. 앱과 웹페이지의 상징색이었던 보라색을 주황색으로 바꾸고, UI 변경과 AI 캐릭터 생성 기능을 추가했다. 마케터, PM, 블로거 등 루틴한 업무를 보조하는 ‘스튜디오 프로’의 출시도 예고했다.
AI와 함께, ‘블로그 글쓰기’
뤼튼 업데이트 안내문 캡처

기자는 이번 업데이트를 통해 만나보게 된 ‘AI 캐릭터’ 블로기에게 23일부터 26일까지 개최되는 ‘KOREA PACK 2024(국제포장기자재전)’와 ‘ICIP WEEK 2024'의 홍보 게시글 작성 도움을 부탁해 봤다.
AI와 함께, ‘블로그 글쓰기’
뤼튼 블로기 답변화면 캡처

블로기는 행사의 주제·날짜·장소·행사 목적 등에 대해 설명하고, 독자들이 행사에 관심을 가지고 참여해야 하는지 강조하라고 조언했다. SEO(검색엔진최적화)관점에서 행사명, 연관 산업, 주요 기술, 제품 등과 관련된 키워드를 적절히 활용하면 검색을 통해 관심 있는 독자들이 쉽게 들을 찾을 것이라고도 했다.

제시받은 가이드라인을 참고하면 어떻게 글을 구성해야 할지 고민할 시간을 줄일 수 있을 것 같았다. 그러나, AI 활용의 목적은 ‘자동화’에 있다. 전시회 홈페이지 링크를 알려주면 블로기가 예시문을 작성해 줬으면 좋겠다는 생각에 이른 것이다.
AI와 함께, ‘블로그 글쓰기’
뤼튼 블로기 답변화면 캡처

안타깝게도 블로기는 웹페이지에 대한 주요 정보나 내용을 요구했다. 사실 기자의 바람은 아직 공상과학의 분야에 더 가깝다. 홈페이지에서 이미지와 텍스트를 각각 인식하고, 여러 페이지를 넘나들며 사람과 같은 이해를 하는 프로그래밍을, 대중을 대상으로 한 무료 AI 서비스에서 빠른 속도로 제공되길 기대하는 것은 욕심일 것이다. 또, AI가 다른 ‘정보 서비스 제공자’의 웹페이지를 제한 없이 넘나들었을 경우 지식재산권 등의 저작권 문제도 발생할 수 있다.
국제포장기자재전(KOREA PACK 2024)이 2024년 4월 23일부터 26일까지 킨텍스에서 열리는 이번 행사는, 식품/음료, 제과, 제빵, 제약, 화장품, 공산품 분야에서 국내 최대 규모를 자랑하는 가공 및 패키징 산업 전시회입니다. 이 전시회는 패키징 업계의 국내외 주요 인사들이 참가하고, 최신 기술이 집결되어 있는 글로벌 전시회로, 6만 여명의 패키징 유저, 유통관계자, 해외 바이어들이 방문하는 비즈니스 네트워킹의 중심지입니다.

특히, 이번 전시회에서는 'ESG 지속가능 패키징 특별전'이 열려 패키징 산업의 환경 영향을 최소화할 수 있는 혁신 기술들을 소개합니다. 친환경 패키징, 에너지 효율적 제작, 스마트 패키징 등 다양한 품목이 출품되며, 업계 전문가들의 기조연설을 포함한 'ESG 지속가능 패키징 컨퍼런스'도 진행됩니다.

또한, KOREA PACK을 포함한 8개 전시회가 'ICPI WEEK 2024'라는 이름으로 킨텍스 1전시관 및 2전시관 전관에서 동시에 개최되어, 제19회 국제제약·바이오·화장품기술전(COPHEX), 제16회 국제화학장치산업전(KOREA CHEM), 제9회 국제화장품원료·기술전(CI KOREA), 제14회 국제의약품·바이오산업전(KOREA PHARM & BIO), 제18회 국제연구·실험 및 첨단분석장비전(KOREA LAB), 제14회 국제물류산업대전(KOREA MAT), 제2회 국제콜드체인산업전(KOREA COLD CHAIN) 등 다양한 전시회를 무료로 관람할 수 있습니다. 사전등록은 4월 22일 17시까지 진행됩니다.

이러한 정보를 바탕으로, 국제포장기자재전(KOREA PACK 2024)에 참석하는 것은 패키징 산업의 최신 동향을 파악하고, 업계의 주요 인사들과의 네트워킹 기회를 가질 수 있는 절호의 기회입니다. ESG 지속가능 패키징에 대한 혁신적인 아이디어와 솔루션을 보여주는 이번 특별 전시회는, 지속 가능한 미래를 위해 노력하는 모든 이들에게 큰 영감을 줄 것입니다.→블로기가 작성한 블로그 작성 예시문

다시 돌아와, 블로기가 요구한 대로 전시회 홈페이지에서 주요 내용을 간략하게 정리해 입력했다. 그러자 블로기는 1분도 채 걸리지 않아 예시문을 내놓았다. 기자가 단순하게 나열한 정보들을 나름 체계적인 글로 작성해줬다. 여기에 제목과 리드문장을 더해 ‘~하다’체로 다시 작성해달라고 요청했다.
AI와 함께, ‘블로그 글쓰기’
뤼튼 블로기 답변화면 캡처

블로기가 다시 작성해 준 블로그 제목과 글을 일부분 고쳐서 ‘네이버 블로그’에 입력했다. 이대로 작성을 마쳐도 되지만, 독자 이해도와 홍보효과 향상을 위해 사진과 자료가 필요했다. 블로기에게 물어보니, 킨텍스에서 열린 전시회 전경·부스와 전시품·네트워킹 및 컨퍼런스·참가자와 관람객 반응 사진을 추천했다.

자료로는 ▲전시회 일정 및 프로그램 ▲참가업체 목록과 제품 ▲ESG 지속가능 패키징 기술 관련 자료 ▲전시회 참여효과 및 이점 소개를 제공하면 독자들이 전시회의 포괄적인 이해를 얻고 참여 동기를 부여받을 것이라고 했다.
AI와 함께, ‘블로그 글쓰기’
블로기의 조언을 토대로 작성한 네이버 블로그 일부 캡처

블로기의 조언을 토대로 전시회 홈페이지 ‘포토갤러리’에서 2023년에 열린 전시의 사진을 골랐다. 아울러, 8개 전시 로고와 ESG 지속가능 패키징 컨퍼런스·포장분야 세미나 일정표 일부, KOREA PACK 2024 브로셔 중 소개 부분 등을 자료로 캡처해 활용했다.

아직 의심 필요한 AI의 환각 현상
정보만 잘 정리해 입력하면 블로기는 크게 어색하지 않은 블로그 글을 작성해 줬다. 하지만, AI의 고질병인 ‘환각’ 효과는 여전했다.

우선, 블로기는 ‘~하다’체로 변경해달라는 명령에서부터 정보를 한가지씩 빠트렸다. ICIP WEEK 2024'의 정보와 사전등록에 관한 내용이 없어 포함해달라고 하니, 이 행사가 8개의 전시회로 구성된다는 사실을 놓쳤다.
AI와 함께, ‘블로그 글쓰기’
환각현상에 사과하는 블로그 답변 화면

이어진 수정요청에 블로기는 8개의 전시회 중 ‘COSMO Beauty & Tech’, ‘KOREA MAT’, ‘KOREA PACK ICPI WEEK’가 있다며 정보가 오염되는 모습을 보였다.

이렇게 블로기를 통한 블로그 글 작성은 6번의 재요청 후 빠진 부분을 기자가 채우는 식으로 끝났다.

블로기는 간편하게 글을 작성할 수 있는 가이드라인과 필요한 자료를 제시해 줬다. 그러나, AI가 내놓은 예시문은 말 그대로 ‘예시’용으로만 삼아야했다. 그가 내놓은 답변을 검토나 가공 없이 사용했다간 오염된 정보가 독자들에게 제공되기 쉬워 보인다.

현재 대부분의 AI 서비스 제공 회사들과 개발자들은 사용자들이 ‘업무 보조’, ‘도구’의 역할로 AI를 활용하라고 전하고 있다. 반면, 사용자들은 AI가 ‘주도적인 업무 자동화’를 이뤄질 것을 기대하고 있다.

AI를 두고 장밋빛 미래를 꿈꾸는 이들이 커지는 만큼, AI에 대해 우려를 나타내는 사람들도 늘어나고 있다. 혹자는 AI가 인간의 일자리를 일부 대체한다면 문제가 되겠지만, ‘100%’ 대체가 이뤄진다면 인간이 노동에서 해방돼 ‘사랑만’ 하면 되지 않겠냐며 이상향을 찾기도 한다.

인류는 AI를 통해 ‘유토피아’에 이르게 될까, 아니면 ‘디스토피아’에 당면하게 될까? 쉽게 답을 내놓기 어려운 이 질문이, AI의 발전 하나하나에 우리의 시선이 집중되는 이유일 것이다.
다아라 온라인 전시관 GO


0 / 1000
주제와 무관한 악의적인 댓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0 / 1000




추천제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