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포승지구 차부품·전기·전자·기계·운송장비·물류 등 업종 입주 가능
이종수 기자|jslee0505@kidd.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PDF 다운로드

포승지구 차부품·전기·전자·기계·운송장비·물류 등 업종 입주 가능

평택 포승(BIX)지구 준공, 부지 조성 일단락 친환경 미래차 클러스터 거점 마련

기사입력 2021-01-04 10:59:15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PDF 다운로드
포승지구 차부품·전기·전자·기계·운송장비·물류 등 업종 입주 가능

[산업일보]
2015년 공사를 시작한 ‘평택 포승(BIX)지구 개발사업’이 착공 5년 만에 준공됐다. 이로써 부지조성 과정은 일단락 됐다.

경기경제자유구역청은 ‘평택 포승(BIX)지구 개발사업’에 대한 준공인가를 하고 이 달부터 지적공부 정리와 조성원가를 확정할 예정이라고 4일 밝혔다. 준공인가는 7일 경기도보를 통해 고시된다.

평택 포승(BIX)지구 개발사업은 경기도 평택시 포승읍 일원에 204만6천㎡(62만평) 규모의 산업·물류·주택단지용 부지를 조성하는 사업이다. 경기주택도시공사(GH)와 평택도시공사가 개발사업시행자로 참여했으며 사업비 7천702억 원이 투입됐다.

포승지구에는 자동차부품, 전기·전자, 기계, 화학, 기타 운송장비, 물류 등 업종 관련 기업의 입주가 가능해 경기도를 대표하는 친환경 미래 자동차산업 클러스터의 거점이 될 전망이다.

개발사업시행자인 경기주택도시공사와 평택도시공사는 이달부터 평택시에 포승지구 소유권과 관리권 등을 이전하는 공공시설 인계인수를 진행한다.

평택시가 포승지구의 관리청이 되면 시설물 파손 시 신속한 정비가 가능해지는 등 입주기업에 대한 다양한 이용 편의를 제공할 수 있게 된다.

도는 현재 추정되는 조성원가가 분양가였던 3.3㎡당 167만 원보다 낮아질 가능성이 높아 포승지구에 대한 투자유치가 더 활성화 될 것으로 보고 있다. 현재 포승지구 인근 토지의 분양가는 3.3㎡당 200여만 원 선으로 포승지구의 분양가가 30% 정도 저렴하다.

경기경제자유구역청 관계자는 “평택 포승(BIX)지구는 친환경 미래 자동차 클러스터의 거점으로 앵커기업인 현대모비스를 중심으로 전기차 관련 벤더기업 유치에 힘쓰고 있다”며 “현재 83.5%의 분양률을 보이고 있는 물류시설용지는 이케아 등 선진 물류기업을 유치해 동북아 물류 거점을 마련하는 등 4차 산업의 혁신 생태계 구축의 중심으로 도약할 것”이라고 말했다.

부동산부 이종수 기자입니다. 지식산업센터, 공구유통상가, 공장, 토지 등 산업 부동산 분야의 알토란 같은 정보를 제공하겠습니다.




0 / 1000
주제와 무관한 악의적인 댓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0 / 1000





추천제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