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동 정비단지 일원, 새로운 신산업단지 '탈바꿈'
이종수 기자|jslee0505@kidd.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PDF 다운로드

사동 정비단지 일원, 새로운 신산업단지 '탈바꿈'

사동 일원 5만㎡ 2027년까지 국비 250억 등 4천90억 원 투입

기사입력 2022-01-19 15:08:56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PDF 다운로드
사동 정비단지 일원, 새로운 신산업단지 '탈바꿈'
월피동 생활밀착형 도시재생 스마트기술 지원사업

[산업일보]
구도심에 활기를 불어넣고 지역경제 활성화의 마중물 역할을 위해 도시재생 뉴딜사업이 지역특성에 맞춰 추진되고 있다.

경기도 안산시의 경우, 민선7기 들어 도시재생 사업 9건에 선정돼 모두 4천700억 원대 예산을 확보, 지역균형발전에 주력하고 있다. 도시재생 뉴딜사업은 저출생·고령화 등 다양한 원인으로 쇠퇴한 구도심과 노후 주거지를 활성화해 도시 경쟁력을 높이고 일자리를 창출하는 사업이다.

19일 시에 따르면 민선7기 들어 시는 공공주도 개발에서 벗어나 재생사업 계획부터 사업추진까지 주민과 함께하는 방식으로 지역공동체 회복과 도시경쟁력 향상에 전력을 기울이고 있다.

이런 노력에 힘입어 시는 지난해 ▲사동 도시재생 혁신지구(4천90억) ▲월피동 생활밀착형 도시재생 스마트기술 지원 사업(7억3천만) ▲와동 도시재생 예비사업(3억6천만) ▲중앙동 도시재생 예비사업(4억) 등 4개 공모사업에 선정돼 국·도비 310억 원을 확보했다.

특히 사동 도시재생 혁신지구는 사동 일원 5만㎡에 2027년까지 국비 250억, 도비 50억, LH 2천97억원 등 모두 4천90억 원을 투입하는 사업이다. 자동차 산업구조 고도화를 위한 ‘신성장 기업혁신 공공지원허브’ 거점 조성에 쓰인다.

이를 위해 ▲안산 R&D 첨단혁신 성장센터 ▲미래차 전환거점센터 ▲생활SOC 복합시설 ▲LH 일자리연계형 지원주택(900호) 등을 추진해 인근 사동 정비단지 일원을 새로운 신산업단지로 탈바꿈시킨다는 계획이다. 와동·중앙동이 추진하는 도시재생 예비사업은 마을정비 사업을 올해 추진한 뒤 향후 사업규모를 키워 뉴딜사업으로도 추진할 수 있게 됐다.

안산시는 이에 앞서 월피동(213억)·대부동(83억) 본오2동(229억) 도시재생 뉴딜사업과 대부도(45억)·월피동(23억) 전선지중화 공모사업에 선정되기도 했다.

윤화섭 시장은 “도시재생 뉴딜사업을 통해 지역 균형발전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이루고, 주민들의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부동산부 이종수 기자입니다. 지식산업센터, 공구유통상가, 공장, 토지 등 산업 부동산 분야의 알토란 같은 정보를 제공하겠습니다.




0 / 1000
주제와 무관한 악의적인 댓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0 / 1000





추천제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