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공장 현황 실시간으로 확인하는 ‘자율공장’ 솔루션
김대은 기자|kde125@kidd.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PDF 다운로드

공장 현황 실시간으로 확인하는 ‘자율공장’ 솔루션

디지틸 트윈 통해 신규공정·변경 가상 시뮬레이션

기사입력 2023-11-28 18:10:1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PDF 다운로드
공장 현황 실시간으로 확인하는 ‘자율공장’ 솔루션
솔루션 설명 듣는 참관객들

[산업일보]
'자율공장' 솔루션이 제조 산업의 디지털 전환을 모색하는 ‘2023 제조혁신코리아 (SMI Korea 2023)’에 등장했다.

제조공장의 데이터를 실시간으로 수집해 이뤄지는 해당 솔루션은 공정 품질 예측·불량 판정 오류 개선·산업 현장 위험 예측 등 제조AI(인공지능)를 활용한 다양한 기능을 제공한다.

공장 상황을 디지털 트윈(digital twin)으로 구현, 현장과 더불어 가상환경에서도 실시간 확인이 가능하게 한다.

또, 디지털 트윈으로 공장을 구축하면 실시간 현황뿐만 아니라 가상 시뮬레이션도 할 수 있어 공정의 변경이나 새로운 공정을 투입하고자 할 때 시간 등을 절약할 수 있다.
공장 현황 실시간으로 확인하는 ‘자율공장’ 솔루션
디지털 트윈으로 구현한 실제 공정

솔루션을 제시한 (주)인터엑스의 강동호 AI사업개발 팀장은 “자사가 기반을 두고 있는 울산이 자동차공장이 많다는 특색이 있어, 유니스트(UNIST, 울산과학기술원)와 함께 개발했다”라며 “제조산업이 인력난에 대처하고자 AI 솔루션을 요구하고 있다”라고 계기를 밝혔다.

그는 실제로 해외 전기차의 부품 생산 공장을 디지털 트윈으로 구현한 사례를 소개하며 “디지털트윈을 고도화해 예지보존, 불량예측 등의 기능을 추가하고 싶다”라고 말했다.

이와 함께, “탄소중립에도 초점을 맞춰, 가공되는 제품의 탄소배출량의 증명서 역할을 할 수 있는 솔루션도 개발하려 한다”라며 “미국과 유럽 시장 수출에 도움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2023 제조혁신코리아’는 양재 aT센터에서 29일까지 진행된다.
다아라 온라인 전시관 GO


0 / 1000
주제와 무관한 악의적인 댓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0 / 1000




추천제품